Quantcast

[종합] '인기가요' 김나영, 다비치-블랙핑크 제치고 '솔직하게 말해서 나'로 6월 마지막주 '1위'...레드벨벳-빅스 레오-SF9-스트레이키즈 '컴백'

  • 한은실 기자
  • 승인 2019.06.23 16: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은실 기자] 김나영 ‘솔직하게 말해서 나’가 인기가요 6월 마지막주 1위를 차지했다.

23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김나영 ‘솔직하게 말해서 나’가 다비치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 블랙핑크 'Kill This Love'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오늘 방송에서는 레드벨벳, 레오, 로시, 비비(BIBI),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SAAY, CLC, 아이즈(IZ), SF9, ATEEZ(에이티즈), OnlyOneOf(온리원오브), 우주소녀, 원어스(ONEUS), 육중완밴드, 전소미, 프로미스나인이 출연했다.

레드벨벳은 타이틀 곡 ‘짐살라빔’에 대해 “처음 들었을 땐 응? 할 수도 있지만 짐살라빔이라고 주문을 욀 중독성 넘치는 곡”이라고 소개하며 ‘짐살라빔’의 포인트 안무를 선보였다. 레드벨벳은  ‘Sunny Side Up!’으로 듣는 이를 홀리는 무대로 분위기를 고조시킨 후 '짐살라빔(Zimzalabim)'을 통해 레드벨벳만의 소원성취송을 선보이며 중독성 넘치는 독특한 퍼포먼스로 여름 최강자임을 입증했다.

두 번째 솔로 앨범으로 돌아온 레오는 이번 솔로 앨범에 대해 좀 더 음악적으로 성숙되고 멋진 무대를 보여주는 곡이라고 소개하며 자신에게 있어 뮤즈는 팬 분들이라고 말했다. 레오는 ‘향수병’과 타이틀곡 ‘로맨티시즘(Romanticism)’ 두 곡을 무대하며 상반된 매력으로 뮤즈를 노래해 아련미와 섹시미를 동시에 전했다.

SF9는 ‘RPM’이란 제목 뜻에 대해 사랑하는 사람을 보고 심장 박동수가 오르는 걸 비유했다면서 저돌 섹시한 퍼포먼스를 준비했다고 해 기대를 모았다. 소개한대로 SF9는 절도 있는 군무에 저돌적인 섹시미를 녹여 남성적인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스트레이키즈 신곡 ‘부작용’은 선택의 부작용을 노래한 곡이며 ‘머리 아프다’라는 가사와 함께 이어지는 퍼포먼스가 노래의 포인트라고 소개했다. 무대에 선 스트레이키즈는 읊조리는 인상적인 랩핑, 압도하는 사운드, 파워풀한 군무로 독창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우주소녀는 'Boogie Up'으로 상큼하고 기분 좋은 무대로 써머 송의 진수를 보여줬고 CLC는 ‘ME(美)’로 CLC만의 아름다움을 당당하고 도도하게 표현했으며

육중완 밴드는 ‘서핑 위드 마이 러브’로 경쾌한 밴드 사운드와 함께 트위스트 흥이 넘치는 무대로 보는 이들까지 흥겹게 했고 프로미스나인은 강렬한 옐로 포인트 의상과 함께 'FUN!'을 선보이며 신나고 발랄한 무대로 더위를 날렸다. 전소미는 ‘BIRTHDAY’로 통통 튀는 퍼포먼스로 여름의 지루함을 잊게 했다.

원어스는 ‘태양이 떨어진다’로 치명적인 판타지 섹시를 선보였으며 ATEEZ(에이티즈)는 ‘WAVE’로 에너지 넘치는 소년미를 뿜뿜했다. 로시는 ‘BEE'로 차세대 솔로 아티스트의 가능성을 완벽히 보여주며 여유 넘치는 무대 매너를 보였다.

그 밖에 SAAY는 ZGZG(지기지기)로 강렬한 퍼포먼스와 함께 인기가요의 문을 열었고 OnlyOneOf(온리원오브)는 'savanna'로 신비로운 사운드와 함께 절제된 섹시미를 선사했으며 아이즈는 ‘안녕’으로 감성적인 팝 록을 선보였다. 비비는 ‘나비’를 부르며 독창적인 솔로 퍼포먼스로 눈길을 끌었다.

SBS '인기가요'는 매주 일요일 오후 3시 50분에 방영 중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