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외질혜-남순과 ‘성희롱 발언’ 감스트, 과거 아버지와 문자메시지 공개 “정상적으로 살아라” 폭언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6.21 02: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외질혜, NS남순과 함께 인터넷 방송에서 ‘성희롱 발언’을 한 감스트의 아버지에 대해 시선이 쏠리고 있다.

지난 9일 감스트는 인터넷 방송 아프리카TV에서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아버지와의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문자메시지를 시청자들에게 보여준 그는 “이런 문제로 휴방하려했다”고 설명했다.

해당 문자에는 “나머지 30년 사람답게 정상적으로 살려면 지금이라도 공장다녀라”, “부모 얼굴에 똥칠 그만하고 정상적으로 살아라”, “그리고 부모 죽이지 마라” 등의 폭언이 담겨 있어 네티즌들의 충격을 주고 있다. 

또한 감스트의 아버지는 “누가 너같은 사람하고 결혼하겠다고 나서겠느냐 어떻게 자식 중매해주라고 말을 꺼내기라도 하겠느냐”며 그에게 맹비난을 퍼부은 것으로 알려졌다.

감스트의 어머니는 전통 건축 관련 일을 하시고 아버지는 공무원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라디오스타’ 출연 당시 감스트는 “어머니에게 전화가 와서 걱정하지 말라고 입금해드렸다. 목소리가 달라지셨다”고 밝힌 바 있다.

또한 아버지에 대해서는 “(욕이 들어간 해설 컨셉은) 아버지가 원조”라며 “공무원인 아버지는 축구나 사극을 볼 때 사람이 달라지신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감스트 아버지의 폭언이 담긴 문자메시지가 공개되자 당시 네티즌들은 “너무하다”는 반응을 이어갔다.

하지만 지난 19일 나락즈의 ‘성희롱 발언’ 이후 네티즌들은 “아버지의 마음이 이해된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현재 감스트, 외질혜, NS남순은 아프리카TV 3일 이용정지 처분이 내려졌다.

논란이 된 생방송 이후 감스트는 사과 영상을 통해 사죄의 뜻을 전했다.

그는 “인터넷 방송에서 게임을 진행하면서 저의 미성숙한 발언으로 제가 잘못을 한 그분께 큰 상처를 드렸다”며 “진심을 다해 사죄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저의 미성숙한 발언으로 상처를 입으신 그분께 진심을 다해 직접 사과의 뜻을 전달 드렸다”고 덧붙였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