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부트] 장재인, 남태현 양다리 폭로→극적 화해…“동료 뮤지션으로 응원하겠다”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6.20 16:3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장재인이 전 연인이었던 남태현과 원만하게 갈등을 해결했다고 전했다. 

20일 장재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태현씨에게 진심 어린 사과를 받고 얘기를 나누며 원만히 해결했습니다. 이제는 자신에게 집중하며 각자의 길을 응원해주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라며 운을 띄웠다. 

이어 “앞으로 따뜻하고 좋은 모습의 행보 지켜보고 싶습니다. 동료 뮤지션의 입장으로서 좋은 음악하는 모습 응원하겠습니다. 저도 부족함이 많은 사람이기에, 더 좋은 모습 보이도록 노력하겠습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장재인은 “한분 한분, 제게 주신 따뜻한 말들이 저를 더 좋은 사람, 좋은 뮤지션이 되겠다는 다짐을 하게 했어요. 감사합니다 ㅡ 이 글은 정말 새로운 시작을 위해 , 며칠 후 삭제하도록 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장재인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장재인을 향한 응원의 말을 전했다. 

앞서 장재인은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tvN ‘작업실’을 통해 인연을 맺은 후 공개 열애 중이었던 남태현의 양다리에 대해 폭로해 충격을 안겼다. 

그는 “알아가는 사이에 멋대로 공개연애라고 인정해버려서 내 회사 분들 내 상황 곤란하게 만들어놓고, 이렇게 살려면 공개를 하지 말아야지. 왜 그렇게 공개연애랑 연락에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가 하고 다니는 짓이 이러니까 그랬네”라며 다른 여성 A씨와 남태현과의 카카오톡 메세지를 공개했다. 

장재인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어 자신을 향해 악성 디엠을 보내는 남태현의 팬들에게 고통받고 있음을 호소했다. 

이후 남태현은 뮤지컬 ‘메피스토’에서 하차한 상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