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방탄소년단(BTS), 美 ‘라디오 디즈니 뮤직 어워드’서 ‘글로벌 페놈’ 수상…‘전 세계 영향력 입증’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06.17 14: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유명 라디오 음악 시상식인 ‘라디오 디즈니 뮤직 어워드’에서 2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방탄소년단(BTS)은 16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2019 라디오 디즈니 뮤직 어워드(2019 Radio Disney Music Awards)’에서 ‘글로벌 페놈(Global Phenom)’ 상을 수상했다.

‘글로벌 페놈(Global Phenom)’ 상은 올해 처음 만들어져 시상된 상으로 음악, 패션, 춤 등 방탄소년단의 문화가 팝의 세계에서 미치는 엄청난 세계적인 영향력을 기념하는 상이다.

방탄소년단(BTS)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BTS)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베스트 듀오/그룹(Best Duo/Group)’과 ‘베스트 댄스 트랙(Best Dance Track)’, ‘베스트 송 댓 메이크스 유 스마일(Best Song That Makes You Smile)’, ‘피어시스트 팬(Fiercest Fans)’ 상 등 4개 부문 수상에 이어 올해도 수상의 영예를 안으며, 세계적인 영향력을 입증했다. 

방탄소년단은 영상을 통해 팬들의 궁금증에 답하고,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수상의 기쁨을 함께 나눴다.

이날 시상식에는 스티브 아오키(Steve Aoki)가 출연해 ‘마이크 드롭 리믹스’ 무대를, 시상식 사회자인 소피아 카슨(Sofia Carson)은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커버 무대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15, 16일 부산 아시아드 보조경기장에서 글로벌 팬미팅 ‘BTS 다섯 번째 머스터 매직숍(BTS 5TH MUSTER MAGIC SHOP)’을 개최했다. 오는 22일과 23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팬미팅을 이어간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