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토이스토리4’, 핸드메이드 숟가락 장난감 눈길 ‘나만의 포키 만들기’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06.14 19: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토이스토리4’에서 보는 이의 시선을 강탈하는 새 캐릭터 포키 만드는 방법을 전격 공개했다.

시리즈 사상 최고의 이야기로 극찬을 받으며 관객들을 설레게 하고 있는 ‘토이스토리4’에서 개성 넘치는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은 새로운 캐릭터 포키를 만드는 방법이 담긴 설명서와 함께 포키의 탄생 영상을 공개했다.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조시 쿨리 감독의 애니메이션 영화 ‘토이스토리4’는 우리의 영원한 파트너 우디가 장난감으로서 운명을 거부하고 도망간 포키를 찾기 위해 길 위에 나서고 우연히 오랜 친구 보핍을 만나 새로운 삶의 의미를 찾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토이스토리’ 시리즈 사상 최초의 핸드메이드 장난감 포키는 우디와 토이 친구들의 새 주인 보니가 유치원에서 적응하지 못하고 혼자 지내던 중 우디의 깜짝 도움으로 직접 만든 장난감이다.

포키의 탄생 영상 속에서 진지한 표정의 보니가 고사리 같은 손으로 조물조물 정성을 다해 포키를 만드는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포키는 일회용 포크 숟가락에 서로 다른 크기의 눈을 붙인 후 점토를 이용해 눈썹과 입을 만들어 주면 개성만점 얼굴을 만들 수 있다. 

여기에 점토와 나무 막대를 이용해 다리를, 빨간색 파이프 클리너를 감아 팔을 만들면 누구든지 쉽게 포키를 완성할 수 있다. 

엉성해서 더욱 매력 있는 포키는 일회용품으로 만들어진 탓에 자신을 쓰레기라고 생각하고 쓰레기통으로 끊임없이 탈출을 감행한다. 

하지만 포키가 없으면 불안해하는 보니를 위해 우디는 그를 전담마크까지 해가며 장남감의 사명감을 강조한다. 

본의 아니게 사건사고의 중심이 된 포키의 활약상은 ‘토이스토리4’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톰 행크스, 팀 알렌, 애니 파츠, 토니 헤일, 조안 쿠삭 등이 목소리를 연기한 애니메이션 영화 ‘토이스토리4’는 오는 20일 국내 개봉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