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배진영, 첫 솔로곡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 무대 최초 공개…‘감성 배배’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06.13 17: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가수 배진영이 첫 솔로 데뷔곡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의 무대를 공개한다.  

배진영은 13일 방송되는 Mnet ‘스튜디오 엠(STUDIO M)’ 무대에 올라 첫 번째 솔로 싱글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 무대를 선보인다.

‘스튜디오 엠’은 시청자에게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와 색다른 매력을 담은 무대를 더 많이 선보이기 위해 ‘엠카’에서 야심 차게 신설한 코너이다. 해당 무대를 통해 최초 공개하는 배진영의 첫 솔로 무대는 대중에게 반가운 선물이 될 전망이다. 

배진영 / C9엔터테인먼트
배진영 / C9엔터테인먼트

지난 4월 첫 번째 솔로 싱글 앨범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를 발매한 배진영은 음원 발매 당시 독보적인 목소리와 감성으로 관심을 모았다. 특히 배진영은 데뷔 처음으로 작사에 참여해 아티스트로서의 역량을 드러냈다. 여기에 트와이스, 스트레이키즈 앨범의 보컬 디렉팅 및 유빈, 양다일 등 앨범을 프로듀싱한 대세 프로듀서 DOKO(도코)가 앨범 작업에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배진영은 앞서 워너원 활동 당시에도 독보적인 음색으로 킬링 파트를 만들며 사랑받았다. 오로지 자신의 목소리로만 가득 채울 이번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 솔로 무대는 그의 충만한 감성과 잠재력이 드러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Mnet ‘엠카운트다운’의 ‘스튜디오 엠’을 통해 첫 솔로 무대를 선보이는 배진영은 현재 그룹 CIX(BX, 승훈, 배진영, 용희, 현석)의 하반기 데뷔를 목표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