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작업실’ 남태현-장재인, 서로에 대한 호감 드러낸 데이트…‘열애→양다리 폭로 전 모습에 눈길’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6.12 23: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장재인과 남태현의 데이트 장면이 방송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N ‘작업실’에서는 장재인과 남태현의 데이트가 전파를 탔다. 

장재인은 “알아갈수록 좋다”고 남태현에 대한 호감을 여가없이 드러냈다.

남태현은 “안 좋은 일 있었다는 건 뭐 때문에 그랬던거냐”고 물었고 장재인은 “여러 가지로 너무 지치고 마음이 조금 위험했다”고 답했다.

슬럼프 같은 거였냐는 질문에 장재인은 “슬럼프보다 더 심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남태현은 “뭔지 알 것 같다. 나도 그런 적 있다”고 공감대를 형성했다.

그런 남태현에게 장재인은 “내가 연결된 느낌을 주겠다. 누가 있다고 생각하면 하나도 안 우울하지 않냐”고 애정을 드러냈다.

tvN ‘작업실’ 방송 캡처
tvN ‘작업실’ 방송 캡처

이어 남태현은 장재인을 자기 집으로 초대했다.

그는 자신의 작품을 보여주며 “나는 이런 거 그리며 지낸다”고 자신을 드러냈다.

한편, 남태현은 ‘작업실’을 통해 장재인과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하지만 장재인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태현의 양다리 사실이 폭로되며 비난을 받고 있다.

그는 이후 사과문을 게재했으며 뮤지컬 ‘메피스토’에 하차했다.

tvN ‘작업실’은 음악으로 교감하고, 사랑으로 성장하는 청춘남녀 10명의 리얼 로맨스 이야기를 그린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돼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