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YG엔터테인먼트, “아이콘(IKON) 비아이(김한빈) 팀 탈퇴와 전속 계약 해지 최종 결정” 전문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6.12 16: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YG엔터테인먼트는 소속그룹 아이콘(IKON) 비아이(본명 김한빈) 관련된 소속사 공식 입장을 밝혔다.

12일 YG엔터테인먼트는 “YG 소속 아티스트 김한빈의 문제로 실망을 드린 모든 분께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한빈은 이번 일로 인한 파장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당사 역시 엄중히 받아들여 그의 팀 탈퇴와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라며 “YG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관리 책임을 절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시 한 번 심려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B.I(비아이·본명 김한빈)는 12일 디스패치에 의해 마약 투약 의혹이 공개됐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16년 8월 비아이가 대마초와 LSD 등을 구매하려 한 정황이 포착됐지만 경찰로부터 어떠한 조사를 받지 않았다고 밝혔다.

아이콘(iKON) 비아이 / 서울, 최시율 기자
아이콘(iKON) 비아이 / 서울, 최시율 기자

이 같은 소식에 비아이가 출연하는 SBS ‘정글의 법칙’ 측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현재 사태 파악 중이다. 논의하고 있는 상황이다”고 전했다.

아이콘(iKON) B.I(비아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아이콘(iKON) B.I(비아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또한 JTBC2 ‘그랜드 부다개스트’에도 출연 중이다. 이역시도 관계자는 논의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아이콘(IKON) B.I(비아이) 김한빈 마약 의혹 관련 YG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YG 소속 아티스트 김한빈의 문제로 실망을 드린 모든 분께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

김한빈은 이번 일로 인한 파장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당사 역시 엄중히 받아들여 그의 팀 탈퇴와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습니다.

YG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관리 책임을 절감하고 있습니다.

다시 한 번 심려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