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검블유)’ “해고가 배려인 회사에 제가 청춘을 바쳤네요.”... 임수정 X 전혜진 X 이다희의 날 선 신경전... 과연 유니콘의 미래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미경 기자]  

6일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검블유)’ 방송에서는 배타미(임수정)와 송가경(전혜진)의 과거사가 다루어졌다.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과거 송가경(전혜진)은 “포털은 가장 진보하며 참여적인 광장이어야 한다. 어떤 압력도 포털 사용자의 알 권리와 표현의 자유를 침해할 수 없다. 포털은 이를 가장 중요한 가치로 여기고 적극적으로 수호해야 한다.”라고 말하며, 이들이 한 때 유니콘과 공정한 포털(언론)을 위해 청춘을 바쳐 열심히 지냈던 날들이 다루어졌다.

 

이들 사이의 기류는 지금과 현저히 달랐다.

서로의 생일도 챙겨주며 다정히 말했던 그 기류는, 이제 이들 사이에는 전혀 남아있지 않다.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넌 회사를 곤경에 빠트렸고, 청문회를 능멸했어”라고 이야기하는 송가경(전혜진)을 향해, 배타미(임수정)는 “청문회를 능멸한 사람은 선배죠”라고 말하며 반박했지만, 여전히 이 둘 사이의 간극은 좁혀지지 않았다.

 

배타미(임수정)는 자신은 회사를 위해서, 그리고 자신의 안전을 위해서 더 많은 비밀을 청문회에서 고하지 않았다 자신있게 말하는 모습을보인다.

하지만 송가경(전혜진)은 그런 그녀를 향해 이해할 수 없다는 듯이, 징계위원회에 회부 될 것을 경고한다.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이날 방송에서는 좀 더 짙은 핑크빛 기류가 오고가는 배타미(임수정)와 박모건(장기용)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박모건(장기용)은 배타미(임수정)를 ‘헤이아치’라고 부르며, 친근감 있는 모습을 드러냈다.

하지만 배타미(임수정)은 “그 날은 술김에 실수였고”라고 말하며 그와의 관계를 더 이어나가고 싶은 마음이 없는 모습을 계속해서 보였다.

“얘 뭘까”라고 말하는 배타미(임수정)의 말에, “뭐긴, 키스 받은 남자죠”라고 말하는 박모건(장기용).

당기는 그와 미는 그녀, 과연 이들의 관계는 앞으로 어떻게 흘러나갈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차현(이다희)는 “배타미가 쏘아올린 작은 공”이라고 청문회를 표현하며, 포털사이트와 관련된 토론회에서 다뤄질 안건들에 대한 기대감을 보였다.

예상대로 그들의 신경전은 치열했다.

포털들의 법적 규제를 반영해야 한다는 차현(이다희)과 인터넷을 정부 손에 쥐어줄 수 없다는 배타미(임수정)의 날 선 신경전이 오가는 회의장면이 계속해서 다루어졌다.

 

“우리에게 필요한 건 법적 규제가 아니라 페어플레이겠죠”라고 말하는 배타미(임수정) 본부장

“난 당신과 같은 업계 종사자로서 창피한 겁니다”라고 말하는 차현(이다희) 본부장

현 시대에 중요한 안건인 만큼, 앞으로 극이 전개됨에 따라 계속해서 이들의 갈등이 어떻게 진행되고 또 다뤄질지 기대된다.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유니콘을 그만두는 배타미(임수정)의 모습이 집중조명되었다.

먼저 이직 제의를 받은 것은 배타미(임수정)이었다.

토론회가 끝나고 난 뒤, 조용한 카페에서 바로의 대표 민홍주(권해효)은 그녀에게 이직을 제안한다.

하지만 그녀는 “유니콘은 제 20대였고, 30대였고, 청춘이었어요”라고 말하며, 그의 제안을 단칼에 거절한다.

유니콘에서 13년 동안의 삶을 보냈던 그녀의 마음이 여전히 유니콘을 향해있음이 드러났다. 징계위원회가 끝나고 나서도, 그 마음이.

그리고 처음 면접 때의 그 설레었던 마음이, 계속해서 유지될 수 있을까.

 

하지만 그녀의 마음이 식기도 전, 유니콘은 그녀에게 일방적인 해고조치를 한다.

징계위원회에서 언급했던 명분은 바로 ‘카페 관리 소홀’이다.

배타미(임수정)는 “해고가 배려인 회사에 제가 청춘을 바쳤네요.”라고 말하며 억울함을 호소했지만, 징계위원회에 앉아있는 이들의 시선은 흔들림이 없다.

그녀는 마치 벽에 대고 말하는 기분을 느끼며, 이전과 달라질 것을 다짐하게 된다.

마지막으로 준비해두었던 사직서를 제출하며, “제 스스로 퇴사합니다.”라고 말하고, 그 자리를 박차고 나오게 된다.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방적인 해고조치를 받은 배타미(임수정)는 유니콘의 적수인 바로로 가겠다는 말 한 마디를 남긴다.

그리고 그녀는 마지막으로 유니콘의 전 직원들에게 ‘포털 윤리강령’을 비롯하여 메시지를 전달하고는 바로 떠나게 된다.

바로 그 ‘포털 윤리강령’은 8년 전, 송가경(전혜진)과 함께 직접 작성한 글이다. 그녀에게 그리고 유니콘 직원들에게 시사하는 바가 큰 부분인 것이다.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방송 캡쳐

 

최봉기(우지현)와 조아라(오아연)을 데리고 함께 바로로 가게 된 배타미(임수정).

그 둘이 그녀의 다크호스가 되어 줄지, 아닐지 기대가 된다.

그녀는 차현(이다희)과의 불꽃 튀는 신경전을 이겨내고 ‘바로’에서의 평화로운 그녀만의 회사생활을 이어갈 수 있을 것인가.

특히 그녀의 팀장자리와 퇴사를 걸고, 6개월 안에 바로가 포털 점유율 1위가 되는 것이 배타미(임수정)와 차현(이다희) 사이의 암묵적인 거래가 된 지금, 과연 그 거래에서 배타미(임수정)가 우위를 차지할 수 있을까.

임수정 X 전혜진 X 이다희의 불꽃 튀는 신경전이 더욱 기대가 되는 이유이다.

 

아래는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의 인물관계도이다.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인물관계도(출처: 공식 홈페이지)
tvN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인물관계도(출처: 공식 홈페이지)

 

tvN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는 매주 수, 목 오후 9시 30분에 시작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