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곽도원, 한고은-심형탁 소속사 마다엔터테인먼트촤 전속계약 체결…‘열일행보 예고’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5.28 12: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배우 곽도원이 마다엔터테인먼트에서 새 출발한다.

28일 마다엔터테인먼트 김동하 대표는 “배우 곽도원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곽도원과 한 식구가 되어 너무 영광이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신뢰와 소통을 바탕으로 다양한 작품과 캐릭터를 통해 대중들을 만날 수 있도록 앞으로의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2003년 영화 ‘여섯 개의 시선’으로 스크린에 데뷔한 곽도원은 장르와 캐릭터를 넘나들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은 연기파 배우다.

곽도원 / NEW
곽도원 / NEW

이후 그는 영화 ‘아저씨’, ‘황해’, ‘범죄와의 전쟁’, ‘변호인’, ‘타짜: 신의 손’, ‘곡성’, ‘특별시민’, ‘강철비’ 등에 출연하며 매 작품마다 인상 깊은 연기로 관객을 사로 잡았다. 
 
특히 ‘곡성’을 통해 2017년 제 37회 황금촬영상 영화제 시상식에서 연기 대상을 수상하며 감동적인 수상소감과 함께 국보급 배우로 자리매김 했다.

또한, 곽도원은 MBC ‘무한도전, tvN ‘인생술집’ 등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호탕한 웃음과 솔직하고 재치 있는 입담으로 반전 매력을 선보여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광고계 러브콜도 끊이지 않는 다재 다능한 배우이다.

곽도원과 전속 계약을 체결한 마다엔터테인먼트는 한고은, 심형탁, 진태현, 박시은, 최재원, 오승아, 한기원, 한기웅, 손보승, 염아란, 이예은 등 탄탄한 연기력과 다양한 개성을 갖춘 배우들이 소속된 엔터테인먼트 회사.

곽도원이 새로운 소속사 마다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하면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한편, 곽도원은 영화 ‘남산의 부장들’과 ‘패키지’의 개봉을 앞두는 등 열일 행보를 예고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