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아, ‘더 셀러브리티’화보에서 미스틱 아우라 발산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4.06.16 13: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배우 이지아가 크리에이티브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더 셀러브리티’의 커버를 장식하며 내추럴한 매력이 담긴 패션화보를 선보였다.
 
이번 화보에서 이지아는 블랙앤 화이트 의상, 내추럴한 헤어를 편안하고 절제된 포즈와 함께 조화롭게 소화해 완성도 높은 화보를 선보였다. SBS 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 종영 이후 오랜만에 카메라 앞에 선 그녀는 한층 여유로운 포즈와 표정 연기로 브라운관에서와는 또 다른 아름다움과 밝은 매력을 선보여 촬영장을 즐겁게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이지아 / 사진제공=더 셀러브리티
이지아 / 사진제공=더 셀러브리티

이어진 인터뷰에서 ‘가장 기뻤던 찬사’에 대한 질문에 “’세 번 결혼하는 여자’가 끝나고 ‘다음 작품이 기대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정말 기분이 좋았다.“ 라며 배우로서의 소회를 겸손하게 드러냈다. 또한, 이지아에게 ‘배우로서의 목표’에 대해 묻자 “이제는 온전히 배우 이지아로 보이고 싶다. 그러기 위해선 좋은 연기를 많이 보여드리며 내가 아주 많이 노력해야 한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외에도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 배우가 되기 전과 후 삶에서 가장 많이 달라진 것, 꼭 한번 도전 하고 싶은 역할 등이 공개된다.
 
배우 이지아의 프로페셔널 한 모습을 담은 커버와 화보, 그리고 이지아의 진솔한 인터뷰는 ‘더 셀러브리티’ 7월호와 공식홈페이지(www.thecelebrity.net)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이지아 / 사진제공=더 셀러브리티
이지아 / 사진제공=더 셀러브리티

이지아 / 사진제공=더 셀러브리티
이지아 / 사진제공=더 셀러브리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