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아침마당’ 남능미-김보화-이승신-왕종근-이만기-박지훈-신은숙-박일준-박형준 출연…어차피 줄 재산 미리?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9.05.24 08: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24일 방송된 ‘아침마당’은 생생토크 만약 나라면? 코너로 꾸며졌다.

박지훈 변호사, 개그우먼 김보화가 노래를 부르며 오프닝 무대로 열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어차피 줄 재산 미리 주세요’를 주제로 찬성vs반대로 이야기 나눴다.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박지훈 변호사는 “요즘 진짜 소송 중에 부모-자식 간, 형제간의 소송이 정말 많아졌다. 미리 재산을 주냐 안주냐는 한번 다뤄야할 주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가수 박일준은 아들 박형준과 함께 출연했다.

박형준은 “저에게 먼저 투자한다고 생각하시고 재산을 미리 땡겨달라”고 말했다.

박일준은 “내가 미리 줄 돈이 어딨냐. 그리고 있어도 미리 왜 주냐. 너나 투자를 해라. 카페를 만들더라도 주먹구구식으로 하면 안된다. 뭘 알고 해야지 커피를 탈줄도 모르면서 네가 지금 나이가 몇살이냐. 40 먹을동안 지금 뭐했냐 이거다”고 말했다.

남능미는 “아버지가 이렇게 새파랗게 젊은데 바랄걸 바래라. 아들이 버는 게 더 빠르다. 아들이 돈 벌어라”고 말했다.

이만기는 “우리 아들도 돈 달라고 할때만 공손하다. 또 아버지 재산이 얼마얼마 되니까 나한테 얼마를 주겠구나 계산을 하고 있더라. 계산이 아주 빠르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김보화는 “애들한테 좀 돈을 줘야지. 애들이 얼마나 힘드냐. 저는 재산을 미리 줘야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돈이라는 게 필요할 때 줘야 의미가 있다. 저는 젊을 때 너무 힘들게 살아서 그때 내가 자식을 낳으면 내가 진짜 도와줘야지라고 생각했었다. 힘들때 물 한모금 주면 발딱 일어나는 것처럼 여력이 될때 조금이라도 도와주자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승신은 “절대 미리 주면 안된다. 우리집 애들은 연락두절 애들이다. 카톡을 보내면 2박3일 뒤에 확인한다. 그런애들을 뭘 믿고 주느냐”고 말했다.

왕종근은 “자식입장에서 봤을때 자기돈 100만원과 부모가준 1000만원 중에 더 아껴쓸돈은 자기가 번 돈이다. 신용카드를 쓰면 문자가 오는데 아들이 택시비 26,000원을 새벽에 결제했더라. 난 65년 동안 살았지만 택시비가 그만큼 나온 적이 없다. 나같으면 지하철에서 쪼그려자다가 첫차를 타고 왔을거다. 난 지금도 택시를 타려면 최대한 지하철타고 목적지 타고 가까이 가서 거기서부터 택시를 탄다. 자식을 사랑하지만 강하게 키워야 한다. 저희 아버지는 저를 강하게 키웠다. 일체 안 도와주셨다. 그래서 전 열심히 살았다. 지금은 어쨌든 잘 살고 있으니까 제가 이룬거니까 뿌듯하다. 그래서 아들에게도 대학 졸업하면 알아서 하라고 할거다. 요즘 결혼할 때 집을 사주고 하던데 전 절대 안 그럴 것이다”라고 말했다.

남능미는 “미리 주면 우리가 돈 필요할 땐 어떻게 쓰냐. 살면서 제일 중요한 게 노후다. 요즘같이 오래 사는 세상에 미리 주면 허탈해서 못산다. 그리고 돈이 젊었을때 벌리지 늙은면 잘 안벌린다. 돈이 적게 있더라도 꼭꼭 숨겨놓고 우리를 위해서 써야 한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이승신은 “우리가 아이를 가져도 딸인지 아들인지 미리 알 필요가 없다. 재산도 마찬가지다. 있는지 없는지 관심 끄다가 부모 죽기 3일전에 알면 기쁨이 되는 것이다. 그런데 아이들이 미리 이정도는 주겠지? 기대를 한다. 저희 아들은 집값이 얼마나 되는지 부동산에서 알아보고 왔는지 집값이 내렸다는데 괜찮을까요?라고 전화가 온다. 그래서 어차피 대출이라고 말했는데 눈치를 채고 있는 것 같다. 저는 고등학교 졸업하면서부터 아르바이트 인생을 살았다. 수영장에서 떡볶이 파는 아르바이트도 해봤다. 아르바이트를 하다하다 더 큰돈을 벌어보려고 탤런트가 된 것이다. 그런 소중한 경험을 경험하지 않게 하고 크리스마스선물 처럼 덥석 주면 아이들은 명품살까? 자동차살까? 이런 엉뚱한 생각을 하게 된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은 월~금 오전 8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