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슈퍼맨이 돌아왔다(슈돌)’ 윌리엄, 샘 해밍턴과 다정한 투샷 “아빠가 세상에서 제일 좋아”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05.23 12: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샘 해밍턴과 아들 윌리엄의 다정한 투샷이 공개됐다.

최근 윌리엄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기아빠가 세상에서 제일 좋아!!!!! Daddy is my favourite person in the world!!!”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계단에 나란히 앉아 있는 샘 해밍턴과 윌리엄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똑같은 포즈로 앉아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윌리엄 공식 인스타그램
윌리엄 공식 인스타그램

해당 게시글을 본 샘 해밍턴은 “내가 이것 쓴거 아님.. 영어 번역만 했을뿐”이라는 댓글을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2016년 7월 태어난 윌리엄의 나이는 올해 4살, 2017년 11월 태어난 동생 벤틀리의 나이는 올해 3살이다.

1977년생인 샘해밍턴은 한국 나이로 43살이며, 아내 정유미 씨와 지난 2013년 10월 결혼했다.

샘 해밍턴과 윌리엄의 일상은 2016년 10월 방송에서 첫 공개됐다.

동생 벤틀리와의 만남은 2018년 1월 방송에서 최초 공개돼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현재 윌리엄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83만 9천 명, 동생인 벤틀리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44만 4천 명, 샘 해밍턴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30만 3천 명이다.

샘 해밍턴, 윌리엄, 벤틀리가 출연 중인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