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에이틴’ 신예은, “방송 후 팬들의 댓글 살피는 편, 배워야 할 점은 캡처하기도”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9.05.23 00: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데뷔 채 1년이 되지 않았지만 웹드라마 ‘에이틴’을 통해 대표작을 가진 드문 신인 배우, 신예은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함께 2019년 6월 호 화보를 장식했다. 이번 화보는 신예은의 사랑스러운 매력이 돋보이는 촬영으로 진행됐다.

신예은은 ‘에이틴’ 이후 차기작 ‘사이코메트리 그녀석’를 통해 미니시리즈 주인공으로 발탁됐다. 첫 주연작인 만큼 기대와 관심이 컸던 탓에 대본 리딩 후 폐를 끼치면 안되겠다는 생각을 제일 먼저 했다며 부담감을 느끼기도 했다고 답했다.

앳스타일(@star1)

함께 출연한 GOT7 박진영과의 연기에 대해서는 “동네 오빠처럼 편하게 대해줘 고마웠다”고 답했는데 “오히려 친해진 탓에 로맨스 연기가 어색할 때도 있었다”는 대답으로 두 배우 사이의 합을 보여줬다.

또한 ‘에이틴’ 이후 첫 로맨스 연기를 펼친 신예은은 “로맨스 경험이 없어 드라마 속 예쁜 장면에 대한 고민이 많았다”고 답했는데 박진영과 함께 서툴지만 풋풋한 로맨스를 보여주기 위해 노력했음을 전했다.

앳스타일(@star1)

방송 후 댓글을 챙겨보는 편이냐는 질문에는 “팬들의 댓글을 살피는 편”이라며 “배워야 할 점이 있을 땐 직접 캡처를 하고 보기도 한다”고 답했다.

늘 기대되는 배우가 되고 싶은 신예은의 화보와 인터뷰는 앳스타일 매거진 2019년 6월 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웹드라마 ‘에이틴’은 시즌1은 물론이고 시즌2(에이틴 시즌2)도 큰 인기를 끌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