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스맥심’ 모델 이아윤, 모노키니 차림으로 공개한 사진 눈길…“감탄 자아내는 몸매”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5.20 16: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미스맥심’ 모델 이아윤이 화보 촬영에 앞서 찍은 사진이 눈길을 끈다.

이아윤은 2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앙날씨좋”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아윤은 모노키니 차림으로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여전히 관능적인 몸매를 자랑하는 그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아윤 인스타그램
이아윤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우앙몸매좋”, “귀욥...”, “라인이 예뻐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1987년생으로 만 32세가 되는 것으로 알려진 이아윤은 란제리 모델로 활동 중이며, 카페를 운영하는 사장이기도 하다.

2018 미스맥심 콘테스트 우승자 출신으로, 남성지 맥심의 4월호 표지모델을 장식했다.

나이를 가늠할 수 없는 동안미모와 대조되는 몸매로 많은 화제를 낳았다.

2018 미스맥심 콘테스트 당시 막판까지 최하위를 달리고 있었으나, 승리가 SNS서 그에 대한 투표를 독려하는 글을 올려 1위를 차지했다.

이아윤은 평소 승리의 여사친으로 잘 알려져 있었는데, 이아윤이 1위를 차지할 경우 라이브 방송을 하겠다는 공약을 걸었기 때문.

하지만 이 사실이 논란이 되자 승리는 당시 게시물을 삭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아윤은 2019 서울모터쇼서 팬사인회를 진행한 바 있으며, 최근 한 모바일 게임의 모델이 되기도 했다.

최근에는 일본의 란제리 브랜드 모델로 발탁되면서 본격적인 해외 활동을 시작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