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음악중심' 방탄소년단, 활동 마무리에도 '작은 것들을 위한 시' 1위...위너, EXID, 위키미키 컴백

  • 한은실 기자
  • 승인 2019.05.18 16: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은실 기자] 방탄소년단이 활동 마무리에도 출연 없이 1위에 올랐다.
 
18일 방송된 MBC '쇼 음악 중심'에서는 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가 트와이스 'Fancy', 박효신 'Goodbye'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MBC '쇼 음악 중심' 방송 캡쳐
MBC '쇼 음악 중심' 방송 캡쳐
 
오늘 방송에서는 WINNER(위너). EXID. 위키미키. 남우현. 유승우. 오마이걸. 엔플라잉. NC.A. 김동한. 더보이즈. 원더나인. 밴디트. 동키즈. 임지민. 언어의정원. 송가인이 출연했다.
 
믿고 듣는 음원강자 위너가 여름을 책임질 시원하고 청량한 곡으로 5개월만에 컴백했다. '위너서클'을 만날 수 있어 행복하다는 위너는 이번 신곡에 대해 쿨한 이별을 담은 댄스곡이라며 곡을 소개한 후 하이라이트 댄스를 짧게 맛보였다. 모든 곡마다 멤버의 손길을 거친 이번 앨범에서 위너는 수록곡 '몰라도 너무 몰라'로 위너가 시도하지 않은 색다른 시도를 해 팬들에게 새로운 위너의 매력을 알렸으며, 타이틀곡 'AH YEAH(아예)'는 각기 다른 개성의 음색으로 위너만의 여름송을 선보였다.
 
다섯번째 미니앨범으로 컴백한 EXID는 타이틀곡 'ME&YOU'를 통해 헤어지는 연인에게 더 이상 우리가 아닌 너와 나일 뿐이라는 메시지를 전하며 반전이 돋보이는 걸크러쉬 퍼포먼스를 펼쳐 대중의 시선을 끌었다.
 
틴크러쉬의 아이콘 위키미키 또한 컴백을 알렸다. '너 하고 싶은 거 다 해 (너.하.다)'로 좋아하는 사람에게 소중한 애정을 노래하는 발랄한 팝 댄스곡을 선보인 위키미키는 타이틀곡 'Picky Picky'로 형광으로 포인트로 준 의상과 함께 중독적인 훅이 인상적인 완성형 틴크러쉬 무대를 선사했다.
 
새로운 곡을 뽐낸 이들은 이 뿐만 아니었다. 김동한은 'FOCUS'로 절제미와 섹시미를 뽐내며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입지를 단단히 했고, 트롯 서바이벌 '미쓰트롯'의 우승자 송가인은 '무명배우'로 샹송과 트롯이 결합된 트로트 발라드곡으로 진정한 트로트의 매력을 안방에 전달하며 음중의 문을 열었다. 밴디트는 '드라마틱'으로 강렬한 무대를 선보였고, 언어의 정원은 '마음에게'로 아름다운 선율과 함께 위로의 메시지를 전했다.
 
아쉬운 굿바이 무대도 있었다. 남우현은 골든차일드 TAG의 지원 사격을 받아 'Hold On Me'를 노래하며 팬들과 아쉬운 인사를 나눴으며, 유승우는 서정적이고 감미로운 보컬로 '너와 나'를 부르며 한층 더 깊은 감정을 안방에 선사했다.
 
앤씨아는 '밤바람'으로 감성적인 무대를 선사했고 더보이즈는 'Bloom Bloom'으로 성장한 소년의 설레이는 마음을 노래했다. 오마이걸은 '다섯 번째 계절'로 따뜻한 멜로디와 함께 청순 그 자체를 선보였으며 엔플라인은 '놔'로 청량한 보컬을 마음껏 뽐냈다.
 
그 밖에 임지민은 '놀리지마'를, 동키즈는 '놈'을, 원더나인은 '우리들의 이야기'를 선보이며 존재를 각인시켰다.
 
MBC '쇼 음악 중심'은 매주 토요일 오후 3시 30분에 방영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