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레벨업’ 한보름, 만화 속에서 튀어나온 빛나는 비주얼…“쵤영 중”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9.05.17 18: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레벨업’ 한보름이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한보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레벨업 #촬영중 그냥 날이 좋아서  오늘도 촬영!”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한보름의 모습이 담겨 있다.

한보름 인스타그램
한보름 인스타그램

한보름은 지난 2011년 드라마 ‘드림하이’으로 얼굴을 알렸다. 이후 드라마 ‘주군의 태양’, ‘모던파머’, ‘고백부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등에 출연해 자신의 존재감을 과시했다.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한보름은 MBN ‘레벨업’에 출연한다고 알렸다.

극중 그는 죽어가는 게임회사 조이버스터의 개발 실장 신연화 역을 맡았아 전과는 다른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전해져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또한  구조조정 전문 기업인 유성CRC의 에이스 본부장 안단테 역의 성훈과 호흡을 맞추게 되어 두 사람이 어떤 케미를 선사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성훈-한보름 두 사람이 출연하는 MBN ‘레벨업’은 회생율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와 게임 덕후가 부도난 게임 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두 사람 이외에도 데니안, 깅별, 차선우가 등장해 극의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은 오는 7월 10일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