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안소희, 드라마 종영 후 평화로운 일상…‘귀여움 뿜뿜’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9.05.17 18: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배우 안소희가 일상을 공개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끈다.

최근 안소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의자에 앉아 어딘가를 바라보고 있는 안소희의 모습이 담겨 있다.

안소희 인스타그램
안소희 인스타그램

안소희는 1992년생으로 올해 나이 28세, 지난 2004년 단편영화 ‘배움구조에 의한 공감각’을 통해 아역 배우로 먼저 얼굴을 알렸다. 그러다 지난 2007년 원더걸스의 멤버로 합류하며 본격적으로 연예계 활동을 펼쳤다.

이후 가수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던 안소희는 JYP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종료하고 다른 소속사와 손을 잡아 본격적으로 연기 생활을 시작했다.

연기자로서 새 출발을 하게 된 안소희는 최근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2’에 출연해 준기(이이경 분) 여자 사람 친구 김정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당시 드라마에서 안소희는 이이경과 완벽한 호흡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안소희가 출연한 ‘으라차차 와이키키2’는 망할 위기에 처한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에서 펼치는 청춘 드라마.

안소희 이외에도 이이경, 김선호, 신현수, 문가영, 김예원, 인교진, 장태성 등이 출연해 월요일과 화요일 밤을 책임졌다.

총 16부작으로 종영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2’의 후속작으로 김하늘-감우성 주연의 ‘바람이 분다’가 오는 5월 27일 첫 방송 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