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백종원의 골목식당’ 양식집, 백종원 호평에 눈물 왈칵…“과거 위로받는 느낌”

  • 류가을 기자
  • 승인 2019.05.17 15: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가을 기자] 백종원의 호평에 양식집 사장 부부가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여수 꿈뜨락몰 편이 전파를 탔다.

이 날 백종원은 솔루션 제공을 위해 여수 꿈뜨락몰에서 운영중인 양식집을 방문했다.

한 부부가 운영하는 양식집에서 백종우너은 스테이크와 로제·토마토 파스타 세트를 주문했다.

백종원은 스테이크는 피 맛이 나서 고기 상태에 대해 고민해야 한다는 평가를 내렸으나 파스타에 관해서는 호평을 남겼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의 골목식당’ 캡쳐

같이 시식에 참여한 정인선도 로제파스타가 무척 맛있다며 칭찬일색이었다.

특히 4-500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대가 백종원에게 큰 칭찬을 이끌어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캡쳐
 ‘백종원의 골목식당’ 캡쳐

가능성을 인정받은 사장님 부부는 울컥했다. 호텔조리학과를 나왔지만 그동안 실패를 거듭한 과거가 주마등처럼 스쳐 지나가는 듯 했다. 

요식업을 접을까도 고민했다는 양식집 부부. 백종원의 인정에 그동안의 힘든 과거가 다 씻겨내리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진 주방평가에서도 양식집은 합격점을 맞았다.

백종원은 여수 꿈뜨락몰에서 처음 보는 모범사례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주방평가까지 호평을 받은 사장님 부부는 “앞으로 우리가족이 이 기회를 통해 더 발전하고 잘 지냈으면 좋겠다”고 출연소감을 남겼다

한편,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요식업 대선배 백종원 대표가 각 식당의 문제 케이스를 찾아내고 식당을 시작하는 사람들에게 솔루션을 제공해주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 SBS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