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 자연인과 함께한 대환장 파티…“영화 곡성인줄”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5.17 10: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코믹한 일상을 뽐냈다.

최근 제이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대환장파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feat.베이비산양) #자연인 #홍쓴이네 #참사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제이쓴은 양팔을 든 채 허수아비처럼 서있다.

그의 옆에서 산양을 바라보고 있는 홍현희의 모습에 시선이 집중된다.

제이쓴 인스타그램
제이쓴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게 뭐죠 곡성인가” “허수아비인줄알았어영”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현재 홍현희와 제이쓴은 ‘아내의 맛’에 출연하고 있다. 

홍현희는 2007년 SBS 9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그는 제약회사 출신 개그우먼으로 알려졌으며 학력은 알려지지 않았다.

그의 남편 제이쓴과는 4살의 나이차이를 보이고 있으며 지난해 웨딩마치를 올렸다.

남편 제이쓴의 직업은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김영희의 가게 인테리어 미팅 도중 홍현희와 만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두 사람이 출연하는 ‘아내의 맛’은 대한민국 셀러브리티 부부들이 식탁에서 ‘소확행(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작지만 확실하게 실현 가능한 행복)’ 라이프를 찾는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TV조선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