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나랜드’ 허영지, 작은 얼굴+뚜렷한 이목구비로 완성한 사랑스러움…“초콜릿이 좋아”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5.17 02: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나나랜드’에 출연한 허영지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에 허영지의 일상 역시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었다.

최근 허영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초콜릿이 좋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뽀로로 초콜릿을 손에 들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소멸할 듯 작은 얼굴과 뚜렷한 이목구비가 돋보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ㅋㅋㅋ 맛나게 먹어^^”, “귀여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허영지 인스타그램
허영지 인스타그램

허영지는 1994년생으로 올해 26세인 가수다.

그는 ‘카라 프로젝트 - 카라 더 비기닝’을 통해 귀여운 비주얼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2014년 카라 미니 앨범 ‘Day&Night’으로 데뷔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갔다.

이어 ‘룸메이트 시즌2’, ‘또 오해영’ 등이 출연하며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허영지가 출연한 XtvN ‘나나랜드’는 팬들과 소통하며 한 분야를 깊게 즐기는 스타들의 '덕질' 라이프를 살펴보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돼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