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정연, 다이어트 아이콘이 되어버린 이유 공개…“11kg가 쪘다”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9.05.17 00: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오정연이 ‘해피투게더 4’에 출연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 4’에 오정연이 케스트로 출격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냈다.

이날 오정연은 다이어트와 카페에 관한 이야기를 했다.

오정연은 “의지와는 상관없이 다이어트의 아이콘이 되어 버렸다”라며 “11kg가 쪘다. 행복하게 먹은 죄 밖에 없는데 저도 살이 찐지 몰랐어요”라며 행사장에서 찍힌 사진을 보고 거대해서 다이어트를 했며 말문을 열었다.

KBS2 ‘해피투게더 4’ 방송 캡처
KBS2 ‘해피투게더 4’ 방송 캡처

이어서 유재석이 이슈메이커라고 말했고 그 말을 들은 오정연은 “화제가 될 줄 몰랐어요”라며 카페 창업을 할 생각은 없었는데 자신의 대학교 버킷리스트 중 ‘카페 알바’가 있었고 당시에는 집이 엄해서 못했는데 30대 후반으로 갈수록 내가 하고 싶은 것을 해보자는 생각에 카페 알바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카페 알바를 한 지 3개월 뒤 가게 사장님께서 가게를 인수받을 생각이 없어요라고 물었고 솔깃했지만 자신이 직접 꾸민 카페를 차리고 싶어 새 건물에 하게 되었다고 창업을 하게 된 계기를 이야기했다.

자신은 직장가라서 직장인들이 많이 오시는데 자신이 아르바이트를 하는지 모르셨어 그런지 오실 때마다 “오정연씨 많이 닮으셨네요”, “오정연씨 동생?”이라는 말을 많이 들었다고 했다.

한편, KBS2 ‘해피투게더 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