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빅원, 고성민을 향한 호감 드러내…“장난친다고 말 안 했다”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9.05.16 18: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빅원이 고성민을 향한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15일 방송된 tvN ‘작업실’에서 빅원이 고성민을 향한 호감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날 출연진들은 본격 데이트에 나섰다. 고성민은 남태현, 빅원은 장재인, 차희와 함께 데이트를에 나섰다.

빅원, 차희, 장재인 세 사람은 차를 타고 데이트를 하러 떠났다. 그들은 목적지를 향하면서 이야를 나눴다.

차희가 “오빠 지금 성민이랑 데이트하고 싶었는데 우리랑 나가서 침울한 거 아니죠?”라고 빅원에게 물었다. 이에 그는 “아니야, 아니야”라며 부정을 했고 장재인이 “성민이에게 왜 이야기(데이트) 안 했어?”라고 물었다.

tvN ‘작업실’ 방송 캡처
tvN ‘작업실’ 방송 캡처

빅원은 “그냥 그럴 타이밍이 아니었어 데이트하는 날인지 몰랐어 오늘”이라고 답했다. 이어서 그는 “하림(딥샤워)이가 이야기해주더라 성민이랑 같이 닭발을 먹고 왔는데 엄청 삐쳤다고”라며 “내가 장난치고 싶어서 첫인상 1등을 안 말했는데, 1등이 자기가 아니라는 것에 섭섭했나 봐”라고 말을 이어갔다.

그 말을 들은 장재인과 차희는 아니라며 여자들은 다 알고 있다며 빅원에게 직접 말을 듣고 싶었던 것이라고 여자의 마음을 잘 모른다고 그에게 말했다.

계속해서 빅원은 성민이가 아기라서 진짜로 삐졌을 까봐 걱정이 된다고 말했지만 차희와 장재인은 아니라고 부정했다. 차희는 빅원에게 사람 볼 줄 모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뮤지션들의 리얼 로맨스 tvN ‘작업실’은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