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튜브 이용은 '50대 이상'이 가장 많이 본다…팩트체크해보니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5.16 17: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국내에서 유튜브를 가장 많이 보는 연령대는 놀랍게도 '50대 이상'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앱 분석업체 와이즈앱은 올해 4월 기준 국내 사용자 유튜브 앱 사용시간을 연령대별로 분석한 결과 50대 이상이 101억분으로 전 연령대 중 가장 많았다고 14일 밝혔다.

[와이즈앱 제공]
[와이즈앱 제공]

이는 국내 전체 유튜브 앱 사용시간 388억분 가운데 26%를 50대 이상이 차지한다는 의미다.

실제 유튜브 사용자가 50대가 많은지 톱스타뉴스 채널을 통해 팩트체크를 해 봤다.

놀랍게도 유사한 결과가 나왔다.

톱스타뉴스 유튜브 채널 이용자 연령대
톱스타뉴스 유튜브 채널 이용자 연령대

4월 한달간 톱스타뉴스 채널 이용자 데이터를 살펴보면 45세~54세 사이 이용자가 22.6%로 가장 많고, 다음이 35~44세로 17.8%, 그 다음이 25세~34세로 17.1%, 그 다음이  55~64세로 16.0%로 나타났다.

와이즈앱에 따르면 50대 이상의 유튜브 사용시간은 지난해 4월 51억분에서 1년 새 두 배로 늘었다.

그다음으로 10대(89억분), 20대(81억분), 30대(61억분), 40대(57억분) 등 순이었다.

[와이즈앱 제공]
[와이즈앱 제공]

1인 평균 시청 시간으로 보면 10대가 평균 1천895분(월 31시간 35분)으로 가장 길었다.

20대(1천625분)가 그 뒤를 이었고, 50대 이상은 1천45분으로 30대(988분)와 40대(781분)보다 높았다.

국내 유튜브 앱 사용시간은 총 388억분으로, 지난해 4월 258억분보다 50% 늘었다

그 뒤로 카카오톡 225억분, 네이버 153억분, 페이스북 42억분 등 순이었다. 이들 앱의 사용시간은 지난해보다 각각 19%, 21%, 5% 성장했지만, 유튜브와의 격차는 더욱 벌어졌다.

이번 통계는 와이즈앱이 전국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3만3천명을 표본 조사한 결과다.

이번 유튜브 통계는 정치권에서도 유심히 살펴볼만한 이슈다.

유튜브에 다양한 정치적 내용을 전하는 유튜버들이 많아지면서 정치에 관심이 많은 50대 남성층의 유입이 높아져 이와 같은 결과가 나온 것은 아닌지 의심해볼만하다.

최근 다양한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가짜뉴스가 생산되고 전파되는 일도 많아지면서 유튜브가 가짜뉴스의 온상이 되고 있다는 지적도 제기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