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튜버 선언’ 배성재 아나운서, ‘배탄절’ 맞이 화환 인증…“올해도 능욕 감사합니다”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5.16 15: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최근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며 유튜버로서 첫 발을 내딛은 배성재 아나운서가 생일맞이 화환을 인증했다.

배성재 아나운서는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해도 능욕 감사합니다. 덜 수치스럽게 함께 옮겨준 민형이 지현이 고마워 #도망간_예원이 잊지않겠다. 올해는 향냄새 안남”라는 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성재 아나운서는 배성재 갤러리와 ‘배성재의 텐’(배텐) 갤러리서 보낸 화환 뒤편에서 얼굴을 반 이상 가린채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NO 성재 NO LIFE’라는 문구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배성재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배성재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주시은 아나운서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라는 댓글을 남겼고, 조서연 아나운서는 “노 성재 노 라이프”, 윤태진 아나운서는 “생신축하합니다” 라는 댓글로 그를 축하했다.

1978년생으로 만 41세가 되는 배성재 아나운서는 2005년 KBS 31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했다.

그러다 2006년 SBS 공채 14기 아나운서로 이직했고, 2010년 남아공 월드컵의 메인 캐스터로 꼽히면서 얼굴을 알렸다. 이후 꾸준히 SBS의 축구 중계 캐스터를 맡고 있으며, 축구 이외에도 야구를 제외한 다양한 스포츠 중계를 맡고 있다.

2015년부터는 ‘배성재의 텐(TEN, 배텐)’의 DJ를 맡고 있다. 이외에도 주시은 아나운서, 박문성 해설위원 등과 함께 ‘풋볼매거진골(풋매골)’의 진행을 맡고 있다.

그의 친형은 배우로 유명한 배성우며, 배성재보다 6살 연상이다.

한편, 그는 ‘배성재의 ㅅㅅㅅ’라는 콘텐츠로 트위치 라이브 방송을 매주 수요일 오후 6시에 진행하고 있다. 가장 최근에 게스트로 출연한 선수는 천안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소속 전광인 선수였다.

더불어 지난 15일에는 유튜브 채널 ‘배성재’를 개설했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영상이 게재되지 않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