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인기가요' 방탄소년단, 활동 마무리에도 '작은 것들을 위한 시' 1위...뉴이스트, 남우현, 오마이걸 컴백

  • 한은실 기자
  • 승인 2019.05.12 16: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은실 기자] 방탄소년단이 활동 마무리에도 인기가요 1위에 올랐다.

12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가 트와이스 'Fancy', 블랙핑크 'Kill This Love'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오늘 방송에서는 김동한, 남우현, 뉴이스트, 뉴키드, 동키즈(DONGKIZ), VERIVERY, 앤씨아(NC.A), 에릭남, 엔플라잉, 오마이걸, 원더나인, 유승우, 임지민, GeeGu, TARGET(타겟)이 출연했다.

5인 완전체로 컴백한 뉴이스트는 “러브를 향한 모든 마음을 담았다”면서 자신들의 곡을 소개했다. 이어 뉴이스트는 컴백 스테이지에서 너에게 다시 돌아간다는 아련한 곡인 ‘Segno’와 남성적인 섹시미로 당당한 매력을 발산하는 타이틀곡 ‘BET BET’을 선보이며 뉴이스트만이 선보일 수 있는 강렬한 스테이지로 화려한 컴백을 알렸다.

오마이걸 또한 첫 정규 앨범으로 컴백 무대를 밟았다. “서정적이고 아름다운 발레리나 콘셉트로 다양한 매력을 담았다”는 오마이걸은 수록곡 ‘소나기’로 막 시작하는 사랑의 감정을 일레트로닉한 팝으로 선보였으며 타이틀곡 ‘다섯 번째 계절’을 순수하고 서정적인 보컬로 노래하며 소녀에게 다가온 두근거리는 사랑의 감정을 풀었다.
 
남성 솔로들의 컴백 스페셜도 이어졌다. 인피니트 남우현은 8개월만에 3번째 솔로곡으로 컴백해 'Rain'으로 혼돈을 극복하며 성장한 내면을 그리면서도 어쿠스틱 기타 리프에 일렉트로닉 기타와 EDM 요소가 잘 어우러진‘Hold On Me’로 시원한 보컬을 돋보이며 각양각색 매력을 뽐냈다. 

에릭남은 아름다운 밤에 연인과의 달콤한 일탈을 꿈꾸는 남자를 노래한 'Runaway'로 여심을 흔들었으며, 유승우는 자신의 손길을 거쳐 완성한 곡 ‘너의 나’로 진심이 가득한 무대로 감미로운 컴백 무대를 펼쳤다. 김동한은 ‘FOCUS'로 청량함과 섹시함을 넘나들며 파워풀한 무대를 선보였다. 

뉴키드는 ‘뚜레에스’로 인기가요의 오프닝을 장식했고, TARGET은 ‘아름다워’로 순정남의 아름다운 세네라네를 선보였으며 ‘더팬’에서 활약해 눈도장을 찍었던 임지민은 ‘놀리지마’로 산뜻한 데뷔 무대로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었다.

6명의 여신같은 비주을 GeeGu는 ‘Moonlight’로 컴백했으며, 동키즈는 ‘놈’으로 재기 발랄 가득한 무대로 즐거움을 안겼다. 앤씨아는 ‘밤바람’으로 한 밤의 고요한 힐링같은 무대를 선사했고, 원더나인은 ‘우리들의 이야기’로 잔잔한 자서전 같은 무대를 선보였다.

VERIVERY는 ‘딱 잘라서 말해’로 소년에서 남자로 성장하는 과도기를 개성 있게 표현했고 엔플라잉은 ‘놔’로 경쾌하고 보컬로 시청자들의 안방에 상쾌함을 전달했다. 

SBS '인기가요'는 매주 일요일 오후 3시 50분에 방영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