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홍진영, 나이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오늘밤에도 화이팅’

  • 류가을 기자
  • 승인 2019.05.09 15:2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가을 기자]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가 연일 화제인 가운데 홍진영의 일상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이유는 다름 아닌 홍진영-홍선영 홍자매가 재치있는 입담으로 연신 ‘미우새’의 하이라이트를 쭉쭉 뽑아내고 있기 때문.

홍진영 홍선영 자매는 아웅다웅하는 현실 자매 케미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상에서 화제가 된 바 있다.

최근 홍진영은 인스타그램에 “지겨운가요 힘든가요 숨이턱까지 찼나요 #ses #달리기 오랜만에듣고있으니까 넘 좋다능^^ #여름날씨 모두들 좋은하루보내세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홍진영은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홍진영 인스타그램
홍진영 인스타그램

네티즌들은 너무 예쁘다며 그녀의 동안 미모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홍진영은 1985년생으로 올해 34살이다.

최근 홍진영은 신곡 ‘오늘 밤에’로 활발한 활동을 펼쳐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오늘 밤에’는 80년대 디스코 팝 사운드를 트로트에 더한 레트로풍 트로트로 누구나 쉽게 부를 수 있는 즐거운 노래이다.

그의 언니 홍선영은 1980년생으로 올해 39살이고 성악을 전공했다고 알려진 바 있다.

한편, 지난 5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홍선영은 김종국을 향한 깜짝 호감을 밝혀 화제가 되었다.

이들이 출연하는 SBS 관찰예능 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