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박찬민 아나운서 딸 박민하, 귀여운 막내동생과 한 컷 “인형같은 내 동생”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5.08 18: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박찬민 아나운서의 딸 아역배우 박민하가 동생과 함께한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7일 박민하는 자신의 SNS에 “우리귀염둥이 녹화장 따라와서 이쁜누나들한테 엄청 사랑받고 신나게 놀았지요 #꼬마패셔니스타#우리막둥이#인형같은내동생#행복바이러스#3호와4호#남매스타그램”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민하는 동생과 함께 사진찍기 위해 쭈그려 앉아있는 모습이다.

특히 통통한 볼살을 자랑하는 귀여운 막내동생에 네티즌의 이목이 집중됐다.

박민하 SNS
박민하 SNS

이를 본 네티즌들은 “민유사진더없나요?”, “둘 다 예쁘고 귀여워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박민하는 2007년생으로 올해 나이 13세다. 그는 박찬민 아나운서의 셋째딸로 SBS ‘붕어빵’을 통해 데뷔했다. 

이후 2011년 MBC ‘불굴의 며느리’를 통해 아역배우로 데뷔했다. 

박민하는 애니메이션 ‘뚜바뚜바 눈보리’, ‘뽀롱뽀롱 뽀로로’ OST에 참여하며 2013년 영화 ‘감기’에서 수애의 딸로 등장해 주목받았다. 

현재 박민하는 ‘박민하 FUNPARK’라는 이름의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으며   tvN ‘애들생각’에 10대 자문단으로 출연중이다.

tvN ‘애들생각’은 10대들의 속마음을 들여다보는 유쾌한 예능 프로그램.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