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버이날, 왜 하필 카네이션일까…‘특별한 카네이션 선물은 어떤 것’

  • 류가을 기자
  • 승인 2019.05.08 09:5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가을 기자] 어버이날이 밝음에 따라 선물에 대한 고민의 열기도 뜨겁다.

5월 8일은 어버이의 은혜에 감사하고, 어른과 노인을 공경하는 경로효친의 전통적 미덕을 기리는 날이다.

산업화-도시화-핵가족화로 퇴색되어 가는 어른 봉양과 경로사상을 확산하고 국민정신계발의 계기로 삼아 우리 실정에 맞는 복지사회건설에 기여하도록 하는 범국민적 기념일인 어버이날.

어버이날은 흔히 부모님 가슴에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것으로 대표화된다.

그런데 왜 하필 카네이션일까?

카네이션 / 뉴시스
카네이션 / 뉴시스

본래 어버이날의 유래는 미국 ‘어머니의 날‘이다.

과거 안나 자비스라는 여성이 어머니의 추모식에서 평소 어머니가 좋아하는 카네이션을 바쳤다. 이는 미국 전역에 퍼져 그후 일종의 풍습으로 자리잡았다.

이후 미국의 어머니의 날 기념우표에는 꽃병에 담긴 카네이션을 바라보는 여인 등이 새겨지며 카네이션은 어머니의 날을 대표하는 꽃으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이러한 서양권 풍습이 건너와 우리나라에까지 이르게 된 것.

색깔이 빨간색인 이유는 노란색과 흰색의 카네이션은 보통 고인을 추모하는 의미로 쓰이기 때문이다.

어버이날의 상징적인 카네이션을 어떻게 하면 좀 더 센스 넘치게 선물할지에도 요새 관심이 뜨겁다.

단순히 가슴에 꽃을 달아드리는 것만으로는 조금 부족해보이기 십상이기 때문.

플라워 박스 / 온라인 커뮤니티
플라워 박스 / 온라인 커뮤니티

이에 요즘 유행하는 선물이 있다. 바로 플라워 용돈 박스이다.

카네이션이나 예쁜 꽃과 함께 가지런히 정돈된 용돈은 보기에도 좋다.

자신의 재정상태에 따라 가격을 조절할 수 있는 것도 큰 장점.

전통적인 선물 카네이션을 좀 더 센스있게 드리고 싶은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현재 인기를 얻고 있다.

이번 어버이날, 카네이션 선물을 좀 더 색다르게 드리는 것을 어떨지.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