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1년 만에 김진우 앞에 나타나 연미주 언니 오젬마로 등장…아들 최지훈-선우용여 놀라고 진태현이 남편?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5.07 20: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왼손잡이 아내’ 에서는 이수경이 김진우 앞에 1년 만에 연미주의 언니 오젬마라는 이름으로 등장하고 아들 최지훈의 바래다 주러 와서 선우용여가 깜짝 놀라는 모습이 그려졌다. 

7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에서는 산하(이수경)의 1주기가 되어 가족들이 다 모인 시각 수호(김진우)는투자그룹 골드 에셋 본부장을 찾았다. 

 

KBS ‘왼손잡이 아내’방송캡처
KBS ‘왼손잡이 아내’방송캡처

 

수호(김진우)는 산하(이수경)와 똑같이 골드 에셋 본부장 오젬마(이수경)를 깜짝 놀랐다.  

수호는 오젬마(이수경)에게 “하루도 너를 생각하지 않는 날이 없었다. 네가 다시 살아 올 수 있다면 악마에게 팔려고 했다. 아니야 너는 오산하야. 나야 남편 네 전부였던 수호?”라고 말했다.

그러자 오젬마(이수경)는 수호(김진우)에게 “유감 스럽지만 오라에 투자라려던 생각도 재고해 봐야겠다”라고 하며 방으로 들어갔다.

옆에 지켜보던 하영(연미주)는 “박대표님 정말 무례하다. 평생을 함께한 언니 보러 죽은 부인이라니”라고 하며 화를 냈다.

한편, 산하(이수경)의 제사를 지내던 가족은 수호(김진우)의 부재가 섭섭했다.

집으로 돌아온 금희(김서라)는 봉선달(이시후)에게 “딸들 키워봐야 소용없다. 산하는 저렇게 되고. 슬하는 어떤 사람인지도 모르는 사람과 이렇게 만나고”라고 말했다. 

그러자 봉선달(이시후)는 “제가 슬하씨를 행복하게 해 주겠다”라고 했고 금희(김서라)는 “자네 부모는 살아 계시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슬하(박유하)는 금희(김서라)에게 “엄마는 속물처럼 왜 그런 걸 묻냐? 우리 둘만 좋으면 됐지?”라고 하며 화를 냈다.

그때 수호(김진우)가 산하의 집에 왔고 금희는 딸 기일도 몰랐다고 원망하자 “사실 산하를 따라 죽으려고 했다. 하지만 건희 때문에 참았다”라고 하며 그 동안에 힘들었던 마음을 고백했다. 

한편, 젬마(이수경)는 악몽을 꾸며 힘들어 했고 하영(연미주)가 깨우자 “한 동안 괜찮더니 물에 빠지는 꿈을 꾸었다”라고 말했다

다음날, 젬마(이수경)는 병원을 찾았고 의사에게 불면증과 악몽에 대해서 호소했다.

병원을 나온 젬마(이수경)는 밖에서 쓰러질 뻔 했고 그때 아들 건이(최지훈) 때문에 병원에 온 수호(김진우)가 부축을 해줬다. 

건이(최지훈)는 화장실 밖에서 산하와 똑같이 생긴 젬마(이수경)를 보고 “엄마”라고 부르며 따라갔다. 

 

KBS ‘왼손잡이 아내’방송캡처
KBS ‘왼손잡이 아내’방송캡처

 

한편, 애라(이승연)는 남준(진태현)이 살아있다고 확신하고 기다리기로 했다.

수호(김진우)는 계속해서 쫓던 해철의 행방과 함께 젬마에 대해 조사하기 시작했다.

수호(김진우)는 젬마의 회사에서 투자를 받기로 하고 젬마의 싸인을 받고 밖으로 나와 젬마의 남편을 보게 됐다.

또 젬마(이수경)의 남편 대니얼(진태현)이 남준이라는 사실을 알고 깜짝 놀라면서 시청자들에게 앞으로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왼손잡이 아내는 시청자들에게 몇부작 드라마인지 주목 받는 가운데 100부작으로 7일 85회가 방송됐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 는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