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윤지성, 카리스마 발산하는 제복 사진 공개…‘왕자님이 따로 없네’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9.05.07 13: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윤지성이 팬들의 마음을 흔드는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최근 윤지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제복을 입고 있는 윤지성의 모습이 담겨 있다.

윤지성 인스타그램
윤지성 인스타그램

윤지성은 1991년생으로 올해 나이 29세. 오는 5월 14일 군입대를 앞두고 있다.

지난달 25일에는 신곡 ‘디어 다이어리’를 발표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윤지성은 지난 4일, 5일 양일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스페셜 팬미팅 ‘디어 다이어리(Dear diary)’를 개최하고 팬들과 만났다.

이날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에 수록된 ‘바람 같은 너’, ‘또 웃기만 해’로 오프닝을 연 윤지성은 새 앨범 ‘디어 다이어리(Dear diary)’의 수록곡 ‘옆에도 눈이 달렸어’, ‘배웅’을 연달아 라이브로 소화하며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특히, 윤지성은 다양한 팬 이벤트를 준비하는 등 남다른 팬 사랑꾼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윤지성은 주사위를 던져 해당 칸의 미션을 수행하는 '지룽마블'부터 그간 팬들과 함께 울고 웃었던 추억의 한 페이지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는 '밥알 diary'까지 재미는 물론 팬들과 한층 가까이에서 소통하고자 노력하는 모습으로 현장을 훈훈함으로 물들였다.

마지막으로 윤지성은 팬들을 향한 진심 어린 감사의 마음을 담아 새 앨범 수록곡 ‘나의 하루’로 팬미팅을 마무리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