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BTS),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무대 출격 With 할시(Halsey) #엠넷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9.05.02 11: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방탄소년단(BTS)이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에서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무대를 선보였다.

엠넷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생중계 방송(중계 : 오상진-강명석-안현모)에서는 방탄소년단(BTS)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의 무대 모습을 조명했다.

그들은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무대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는 펑크 팝(Funk Pop) 장르의 곡으로, 너에 대한 관심과 사랑, 작고 소박한 사랑의 즐거움을 노래한다. 이 곡에는 세계적인 가수 할시(Halsey)가 피쳐링으로 참여했다. 그는 이번 방탄소년단(BTS)의 빌보드 무대에도 함께 했다.

이들의 무대는 켈리 클락슨, 아리아나 그란데, 머라이어 캐리, 마돈나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의 무대보다 뒤에 배치돼 더욱 눈길을 끌었다. 빌보드가 얼마나 방탄을 대접해주는지 알 수 있는 대목. 메인 라이너일수록 뒤에 배치되는 공연계의 룰을 감안하면 그들의 현재 위상은 놀랍기만 하다.

한편, 방탄소년단(BTS)은 무대에 앞서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엠넷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송 캡처

방탄소년단(BTS)은 1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MGM Grand Garden Arena)에서 개최되는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앞서 진행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엠넷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송 캡처

방탄소년단(BTS)은 이 자리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부문을 수상했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2017년 처음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한 이후 올해까지 3번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방탄소년단(BTS)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은 수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하게 되어 너무 영광이다. 오늘 무대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엠넷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송 캡처

이어 그들은 톱 그룹 / 듀오 부문에서도 상을 타며 2관왕을 차지했다. 이매진 드래곤스, 마룬파이브 등 쟁쟁한 아티스트들이 경쟁 상대였음에도 당당히 빌보드에서 수상을 해 전세계 음악팬들의 관심이 모였다. 심지어 톱 그룹 / 듀오 부문은 본상이기 때문에 의미가 더욱 특별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