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리얼 연애”…‘작업실’ 남태현-장재인, “사람 일은 모르더라”…첫 방송 서로 호감? NO (종합)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5.02 09: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작업실’을 통해 만난 가수 남태현과 장재인의 연애 성공기가 처음 공개됐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작업실’은 10명의 청춘 가수들이 만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남태현은 이상형으로 “하얗고 마른 사람이 좋다”면서 “무엇보다 자신의 분야에 잘하는 사람을 좋아한다”곻 설명했다. 

남태현-장재인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남태현-장재인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장재인은 남태현의 이상형에 대해 “뭔가 확실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어 남태현은 멤버들과의 진실게임에서는 “뮤지션은 이성과의 찰나의 교류가 중요하다”면서 “영감이 없이 살다시피 했다”며 최근 2년간 연애를 못했다고 밝혔다.

방송이 끝날 무렵 공개된 예고에서 남태현은 “고성민이 이상형에 가깝다”며 고성민의 손을 잡는 모습이 전파됐다.

장재인-남태현 / tvN ‘작업실’ 방송캡처
장재인-남태현 / tvN ‘작업실’ 방송캡처

실제 연인으로 이어진 남태현과 장재인 사이에는 무슨 일이 있었는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지난 29일 열린 ‘작업실’ 제작발표회에서 두 사람의 열애에 대한 질문에 장재인은 “사람 일은 모르는 거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MC 신동엽은 “음악에 사랑까지 더하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실제 커플이 나왔다”라며 “장재인이 큐피드가 된다더니 화살을 자기 심장에 내리 꽂았다”라고 웃었다.

신동엽 / 정송이 기자
신동엽 / 정송이 기자

장재인의 연인 남태현도 장재인과 마찬가지로 “사람 일은 모르는 거더라”라고 똑같이 말해 커플 일심동체의 모습을 보였다.

이를 듣고 남태현은 “리얼리티 경험이 많이 있지만 이렇게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인 것은 처음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지난 22일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공식적으로 인정하며 연애를 시작했다. 남태현의 나이는 94년생으로 올해 26살, 장재인은 91년생으로 29살로 두 사람은 연상 연하 커플이다. 장재인이 3살 누나다. 

이들은 ‘작업실’을 통해 처음 만나 상호 호감을 갖고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한편 장재인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22일 “예능 프로그램에서 만나 음악과 정서를 교감하며 서서히 알아가는 단계다. 예쁘게 지켜봐 주시면 감사드리겠다”며 두 사람의 교제를 인정했다.

남태현의 소속사 더 사우스도 “본인 확인 결과 두 사람은 현재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은 tvN 작업실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됐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오는 5월 1일 방영 예정인 '작업실'의 막바지 촬영에 한창인 상황. 남태현 측은 열애설에 대해 "최근 호감을 가지게 됐고, 좋은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인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tvN 작업실은 지난 1일 첫 방송 시청률이 1%를 넘지 못하고 아쉽게 출발했다. 

tvN ‘작업실’ 출연진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tvN ‘작업실’ 출연진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0.9%로 출발한 ‘작업실’은 10명의 청춘 남녀 뮤지션들이 작업실에 입주해 음악과 교감을 통해 썸을 타는 프로그램이다.

남자 출연자로 남태현, 딥샤워, 빅원, 이우, 최낙타가 출연하고 여자 출연자로는 고성민, 스텔라장, 아이디, 장재인, 차희가 출연한다. 

TNMS 시청자 데이터에 따르면 이날 ‘작업실’은 40대가 가장 많이 시청해 시청률 1.1%를 기록한 반면 ‘작업실’의 주 시청 타겟층이라 볼 수 있는 20대와 30대 시청률은 각 각 0.3%로 시청률이 저조했다

두 사람이 함께 출연한 tvN ‘작업실’은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