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승현, 딸 수빈과 다정한 한 컷…‘나이 잊은 부녀케미’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5.01 20: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 2’가 1일 안방극장을 찾는다.

이와 함께 ‘살림하는 남자들 2’(이하 ‘살림남2’)에 출연 중인 김승현의 근황 또한 눈길을 끈다.

최근 김승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독한버거가족”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승현과 김승현과 똑같은 딸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셋 다 닮았다. ㅋㅋㅋ”, “딸이 너무 귀여워요~”, “오늘도 본방사수 할게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39세인 김승현은 딸 수빈과 그의 부모님과 함께 KBS2 ‘살림남2’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김승현 인스타그램

지난 1998년 SBS 시트콤 ‘나, 어때?’로 데뷔한 김승현은 ‘꽃보다 아름다워’, ‘환상거탑’, ‘사랑은 방울방울’ 등에 출연하며 자신만의 입지를 다졌다.

연기활동과 더불어 그는 최근 ‘살림남2’에 출연하며 다양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1일 방송되는 ‘살림남 2’에서는 김승현이 부모님에게 통 큰 선물을 전한다고해 눈길을 끈다.

이날 김승현은 어머니를 위해 공기청정기부터 안마의자까지 선물한다고.

특히 김승현의 지나친 통큰 선물에 내내 심기 불편해하던 그의 아버지는 안마의자에 대만족하는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김승현 가족이 출연 중인 ‘살림남2’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55분 KBS2에서 만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