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루트, ‘신현희와 김루트’ 해체 심경 밝혀…“갑작스러운 기사로 당황스러워…신현희 응원 부탁” (전문)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5.01 17: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신현희와 김루트’ 김루트가 해체 심경을 밝혔다.

1일 김루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김루트입니다”로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먼저 저희 신현희와김루트 음악을 좋아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죄송스럽다는 말을드리고 싶네요”라고 입을 열었다.

“소속사와 계약만료가 됐지만 다시 또 여러분들을 만나길 기다리고 있었다”며 “해체라는 말보다는 잠시 각자의 길에서 활동을 하다 다시 돌아온다는 말을 하고싶었다”고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갑작스러운 기사를 접하고 신현희와김루트가 해체한다는 말에 조금 당황스러운 입장”이라고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김루트는 “공황장애와 우울증 등으로 치료받으면서 공연 할 날을 기다렸다”며 “이제는 기다릴수 없게 되어 아쉽고 팬분들에게 정말 죄송한 입장”이라고 전했다.

신현희와 김루트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어 그는 “솔로 활동을 시작하는 싱어송라이터 신현희에게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신현희와 김루트 측은 “신현희와김루트가 계약 만료로 인하여 앞으로 각자의 길을 가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신현희 역시 “ ‘신현희와김루트’ 가 계약해지로 인하여 각자의 활동을 하기로 결정했다”며 “ 이런 소식을 갑작스레 전하게 되어 굉장히 안타깝고 아쉽다”고 전했다.

그는 ‘신현희’로 계속 음악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며 솔로활동을 예고하기도 했다.

한편 이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팬으로써 아쉽지만 앞으로도 여전히 응원할게요!” “꼭 다시 봤으면 좋겠어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아래는 김루트 인스타그램 전문.

안녕하세요. 김루트입니다.
먼저 저희 신현희와김루트 음악을 좋아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죄송스럽다는 말을드리고 싶네요.
저는 소속사와 계약만료가 되었지만 신현희와김루트로 언젠가 다시 또 여러분들을 만나길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해체라는 말보다는 잠시 각자의 길에서 활동을 하다 다시 돌아온다는 말을 하고싶었습니다.
그런데 갑작스러운 기사를 접하고 신현희와김루트가 해체한다는 말에 조금 당황스러운 입장입니다. 
공황장애와 우울증 등으로 치료받으면서 공연 할 날을 기다렸엇는데 이제는 기다릴수 없게 되어 아쉽고 팬분들에게 정말 죄송한 입장입니다.
그리고 솔로 활동을 시작하는 싱어송라이터 신현희에게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