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전속모델 유진·반지희·이다령·문가경 활동 시작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4.26 15: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금호타이어는 2019년 전속 레이싱모델로 유진·반지희·이다령·문가경 등 4명을 선정하고 올 시즌 모터스포츠 활동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선발된 전속 레이싱모델들은 오는 27~28일에 펼쳐지는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을 시작으로 전 라운드에 참가해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을 응원한다. 이들은 매 라운드 경기장에서 포토타임, 그리드워크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국내 모터스포츠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금호타이어 2019년 전속 레이싱모델 유진·반지희·이다령·문가경
금호타이어 2019년 전속 레이싱모델 유진·반지희·이다령·문가경

레이싱모델은 후원사의 브랜드와 소속 팀을 홍보하는 역할을 하며 팀의 정식 스태프로 드라이버들을 보필하고 레이스를 응원하는 등 팀에서 꼭 필요한 존재다.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전속모델들은 모터스포츠를 비롯한 다방면의 모델로 활동해온 베테랑 모델들로 경기장에서 개성 넘치고 좋은 팀워크를 선보일 계획이다.  

금호타이어는 "엑스타 레이싱팀은 가수 겸 방송인인 김진표 감독을 중심으로 일본 출신의 전 F1 드라이버 이데유지, 정의철 선수와 4명의 전속모델 등으로 구성돼 최고의 경기력을 발휘해 팀·드라이버 부문 더블 챔피언 달성에 도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전속모델인 유진은 "금호타이어와 인연을 맺은 지 벌써 5년째로 글로벌 타이어 브랜드로서 위상을 높여 가고 있는 금호타이어의 전속 모델로 올해도 다시 한번 활동하게 되어 무척 기쁘다"며 "모터스포츠 현장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금호타이어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전속모델들은 앞으로 케이블TV 프로그램, 금호타이어의 공식 유튜브 채널인 '엑스타(ECSTA) TV'를 통해 금호타이어 고객 및 일반 대중들과의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