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뉴키드(Newkidd), 1년 5개월간 프리 데뷔 거쳐 드디어 데뷔…“뉴키드만의 매력 보여주고 싶어” (종합)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4.25 16: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뉴키드(Newkidd)가 1년 5개월간의 프리 데뷔 시스템을 거쳐 소년소년함을 입고 정식 데뷔했다.

지난 23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 롯데피트인에서 뉴키드(Newkidd)(지한솔, 진권, 윤민, 우철, 휘, 최지안, 강승찬) 데뷔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앞서 그들은 2017년 ‘소년이 사랑할 때’, 2018년 ‘BOY BOY BOY’ 두 차례에 걸쳐 프리뷰 앨범을 발매한 바 있다.

프리뷰 앨범을 통해 이름을 알린 뉴키드는 팀명과 동일한 이름인 ‘NEWKIDD’를 데뷔 앨범으로 발표하고 가요계에 정식 데뷔한다.

원년 멤버 중 하나인 윤민은 데뷔 소감으로 “뉴키드 멤버들이 모여서 연습하고 서로 의지하고 하면서 데뷔를 하게 돼서 기쁘다. 앞으로 뉴키드 만의 매력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또 다른 원년 멤버인 진권은 “서로 의지해가면서 형제처럼 밤낮 상관없이 열심히 연습을 하면서 준비했다. 많은 사랑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지한솔은 “프리뷰 데뷔를 하고 이번에 정식 데뷔를 하게 됐다. 무엇보다 뜻깊은 날이다. 연습생 생활을 오래 하다 보니까 데뷔라고 하니 감동을 많이 받았다. 처음 느껴보는 감정을 많이 느꼈다”고 데뷔에 대한 벅찬 감정을 보여줬다.

뉴키드는 긴 프리 데뷔 활동 기간이 힘든 시간 만은 아니었다고 전했다.

윤민은 “앞선 프리뷰 데뷔로 인해 저희 멤버들끼리 단단해지는 것 같았다. 활동을 함으로써 케미가 좋아진 것 같다. 팬들과 만나면서 소중한 추억이 생긴 것 같았다”고 말했다.

앞서 지한솔은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KBS2 ‘더유닛’을 통해 유앤비(UNB)로 데뷔한 바 있다.

오랜 기간을 거쳐 데뷔를 하게 된 그를 위해 유앤비 멤버들은 애정 섞인 말을 건넸다고.

지한솔은 “유앤비 단톡방이 있다. 4월 25일에 드디어 데뷔를 한다고 말을 하니까 멤버들이 너무너무 축하한다고 말을 해줬다. 그동안 고생했으니까 잘 하고 오라고 응원을 많이 해주셨다”고 말하며 변함없는 우정을 자랑했다.

뉴키드(Newkidd) / 제이플로엔터테인먼트
뉴키드(Newkidd) / 제이플로엔터테인먼트

‘NEWKIDD’는 ‘부메랑’을 작곡한 유명 작곡가 션킴이 프로듀서에 나서 아름다운 화음과 따듯한 감성을 엿볼 수 있는 곡으로 채워졌다.

타이틀 곡 ‘뚜에레스(Tu eres)’는 판타지 같은 로맨스, 사랑 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Future bass 장르의 댄스곡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랩과 멤버들의 소년소년한 보이스, 음악적 색깔을 확실히 각인시킨다.

‘너는 예쁘다’라는 스페인어, 뚜에레스 보니따(Tu eres bonita)라는 가사가 중독성 있게 들리며 기적같이 나타난 그녀를 표현하는 가삿말이 인상적이다.

‘뚜에레스’는 해외 팬들을 염두에 두고 만든 곡이기도 하다.

타이틀곡 선정 이유를 묻자 진권은 “로맨스 판타지 감성을 담은 예쁜 곡이다. 라틴 감성이 들어있어 해외 팬 여러분들과 소통하고 싶은 마음에 타이틀곡으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지한솔과 최지안은 ‘뚜아레스’를 일명 ‘최애곡’으로 뽑기도 했다.

지한솔은 “타이틀곡 ‘뚜아레스’가 가장 애정이 많이 간다. 정말 많이 연습을 했다. 멤버들과 오랜 시간 연습을 하고 땀도 많이 흘린 값진 앨범이다. 너무너무 뿌듯하고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최지안은 “예쁜 가삿말과 소년소년한 감성이 담겨있다. 칼근무를 보여주고 싶어서 새벽 공기를 마시며 연습을 했다”고 전했다.

수록곡인 ‘첫 번째 봄’은 뉴키드 멤버들만의 따뜻한 에너지를 제대로 느낄 수 있는 봄송으로, 팬들과 처음 만난 뉴키드의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곡이다.

진권은 “겨울이 지나면 따듯한 봄이 온다. 지금 계절처럼 따듯한 봄을 팬들에게 선물해주고 싶었다. 곡 자체도 팬 여러분들에게 보내는 편지 같은 느낌으로 노래를 불렀다”고 팬들을 향한 애정을 뽐냈다.

23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뚜에레스(Tu eres)’를 공개한 뉴키드(Newkidd)는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