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롯데백화점ㆍ현대백화점ㆍAK플라자, 가정의달 할인행사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4.25 14: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롯데백화점ㆍ현대백화점ㆍAK플라자 등이 5월을 맞아 가정의달 할인행사에 들어간다.

롯데백화점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26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전 점포에서 '사랑과 감사 페스티벌' 행사를 연다고 25일 밝혔다.

행사 기간, 건강 가전과 아동의류, 완구 등의 인기 상품군을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

어버이날 효도 상품으로 인기가 많은 안마의자는 최대 30%, 리클라이너, 암체어 등의 기능성 가구는 최대 20% 싸게 판다.

롯데백화점에서 판매하는 안마의자 [롯데백화점 제공]
롯데백화점에서 판매하는 안마의자 [롯데백화점 제공]

어린이날 선물로 인기인 다양한 장난감과 아동의류, 잡화도 저렴하게 선보인다.

국내 완구업체 영실업과 함께 남아 장난감 '베이 블레이드', 여아 장난감 'LOL', 애니메이션 완구 '트레져박스' 등의 상품이 담긴 행운의 상자를 점별 50~100개 한정으로 2만9천원에 판매한다.

롯데백화점은 아울렛을 비롯한 전 점에서 '가정의 달 맞이, 사랑과 감사를 전하세요'라는 주제로 선물을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롯데백화점 김대수 마케팅 본부장은 "5월은 많은 고객이 선물을 구매하고자 백화점을 찾는 중요한 달"이라며 "다양한 혜택을 통해 구매한 선물과 함께 행복한 5월이 되기를 바라며 행사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은 다음달 1~6일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전 점포에서 가족 단위 고객을 위한 테마 행사인 '킨더 페스트'를 진행한다.

현대백화점은 이 기간 아동극, 뮤지컬, 퍼레이드 등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선보이고, 할인 행사도 한다.

판교점 현대어린이책미술관에서는 다음달 4~6일 5층 패밀리가든에서 '모카 킨더 페스트-컬러풀 테이프 드로잉' 행사를 연다.

어린이들이 정원 바닥에 테이프로 초대형 그림을 함께 그리는 프로그램으로, 가족 단위 고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압구정본점에서는 5월 3~5일까지 5층 대행사장에서 '키즈&패밀리 페어'를 열어 아동 가구를 최초 판매가 대비 10~20% 할인 판매한다.

무역센터점에서는 같은 기간 지하 1층 대행사장에서 수입·컨템포러리 대전을 한다. 까날리, 브로이어, 오일릴리,알렉산더왕, 질샌더 등 수입의류 브랜드의 이월 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30~70% 싸게 판다.

AK플라자도 가정의 달을 맞아 26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수원점, 분당점, 평택점, 원주점, 구로점 등 전 점포에서 '행복한 우리가족' 기획 행사를 연다.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체험 행사와 함께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을 겨냥한 다양한 선물 용품을 최대 80%까지 할인 판매한다.

행사 기간, 전 점에서는 초상 사진으로 유명한 '시현하다 레코더즈'와 협업을 통해 포토존 가족 촬영 행사를 한다.

분당점에서는 5월 3~5일 '어머니를 위한 선물 제안전'을 통해 펠리체조수니, 부르다문 봄시즌 재킷, 블라우스, 원피스 등의 이월상품을 50~80%까지 할인 판매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