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치즈인더트랩(치인트)’ 오연서, 4컷 셀카로 예쁨 4배↑…‘뿌까 머리로 뽐낸 동안 미모’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4.22 10: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영화 ‘치즈인더트랩’에 출연한 오연서가 일상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 오연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4컷”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4컷 셀카와 함께 넘사벽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특히 사진마다 다 다른 상큼한 표정과 귀여운 뿌까 머리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와 언니ㅜ넘 이뽀요”, “진짜 사랑해♥ ”, “넘 이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오연서 인스타그램
오연서 인스타그램

오연서는 1987년생으로 올해 33세인 배우다.

그는 2002년 Luv 1집 앨범 ‘Story Orange Girl’로 데뷔했다.

이어 ‘엽기적인 그녀’, ‘국가대표2’, ‘치즈인더트랩’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탄탄하게 채워갔다.

앞서 2016년 드라마로 제작된 ‘치즈인더트랩’은 그 인기에 힘입어 2018년 영화화돼 많은 팬들의 환영을 받았다.

유정 역은 드라마와 마찬가지로 박해진이 맡았으며 홍설 역에는 오연서가 낙점됐다.

영화 속 오연서는 홍설과 싱크로율 높은 외모를 자랑해 시선을 강탈했다.

지난 16일 오연서는 해외 촬영을 위해 태국으로 출국해 눈길을 끌었다.

당시 그는 머리를 하나로 묶고 깔끔한 비주얼으로 미모를 뽐내 많은 네티즌들의 부러움을 산 바 있다.

오연서는 현재 차기작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