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이수근, 롱디 국제커플 고민에 ‘아는 영어 총동원’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4.17 20:0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이 기상천외한 솔루션으로 손님들의 고민을 타파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슈퍼주니어 동해,은혁이 출연했다.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캡쳐

이수근은 상담소에 들어서는 고민남에게 예리한 촉을 발동시키며 “다 퍼주는 상”이라고 운을 뗐다. 

이에 헤어 제품 사업을 하고 있는 고민남은 “광고비까지 10억 이상 썼지만 수입은 0원”이라며 암울한 상담을 의뢰하자 보살들은 고민남에게 어필, 사심 가득한 솔루션으로 시청자들의 입꼬리를 끌어올렸다.

하지만 알고 보니 고민남은 이수근이 어려웠던 시절 사우나에서 우연히 마주친 이수근에게 50만 원을 쾌척하며 응원의 마음을 전했던 은인이었던 것. 

훈훈한 감동도 잠시 과거와 역전된 상황에 이수근은 “50만 원 (돌려)드릴게요”라고 말하며 깨알 입담으로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어 등장한 슈퍼주니어 D&E(동해&은혁)는 보살들과 익살스러운 기싸움으로 데뷔 14년차의 만담 실력을 드러내는가 하면 보살들은 예능 만렙다운 입담으로 D&E를 상대해 시청자들에게 보는 재미를 더했다. 

보살들은 8년차 유닛 그룹임에도 무색한 유명세에 “그룹명부터 바꿔라”라고 끝장 솔루션을 제안했다. 

서장훈은 한발 더 나아가 “사람들의 기억에 딱 남을 이름”이라며 “동해물과 죽방멸치”라는 팀명을 제시해 대폭소를 유발했다.

또한 물어보살 최초로 등장한 국제 커플의 고민 사연에 보살들은 일동 긴장하던 것도 잠시, 아는 영어를 총동원해가며 대환장 고민 상담의 빅 재미를 선사했다. 

롱디임에도 달달한 애정행각을 보이며 애정선의 이상 없음을 드러내는 국제 커플에게 이수근은 오히려 서장훈의 국제결혼 상대를 구해달라는 능글맞은 부탁을 했다.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