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팔로우미 11’ 임보라, 남자친구 스윙스의 응원? “항상 옆에서 응원해줘”

  • 이예지 기자
  • 승인 2019.04.17 15: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예지 기자] ‘팔로우미 11’ 임보라가 남자친구 스윙스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문로 1가 226 흥국생명빌딩 지하 2층에서 ‘팔로우미 11’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장희진, 표예진, 장희령, 임보라, 승희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팔로우미 11’은 패션앤의 대표 장수 트렌드 프로그램으로 이번에 시즌 11로 돌아왔다. ‘팔로우미 11’은 스타들의 1인칭 뷰티 라이프를 담은 셀프 카메라 그리고 예쁨 만렙 여배우와 걸그룹들의 리얼 뷰티 꿀팁은 물론 쇼핑, 여행, 레저, 다이어트, 핫플레이스 등 카테고리 별 여자들의 취향저격 라이프 스타일을 실시간 중계한다.

저번 시즌에 이어서 이번 시즌에도 함께 하게 된 임보라. 이번에도 남자친구 스윙스의 응원이 있었는지 궁금했다.

임보라 / 패션앤 제공
임보라 / 패션앤 제공

이에 임보라는 “제가 뷰티 프로그램 MC를 맡은 게 이번이 두 번째인데 항상 응원해주고 있어서 옆에서 파이팅하고 왔다”라며 남자친구 스윙스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이번 시즌에 새로 합류하게 된 오마이걸 승희, 장희령 그리고 표예진. 승희는 평소 걸그룹 동료 중 누구와 함께 뷰티 꿀들을 공유하는지 질문하자 그는 “저는 아무래도 멤버들이랑 같이 공유를 많이 한다. 서로 ‘이번 노래에는 이런 컬러렌즈가 맞는 것 같아’하면서 여러 뷰티 팁들을 가장 많이 공유하는 것 같다”라고 언급했다.

장희령은 뛰어난 패션 감각으로 ‘데일리 룩 여신’으로 칭송되는 만큼 스타일링 노하우를 아낌없이 공유할 예정이라고 한다. 그는 “감사하게도 많은 분들께서 제 사복 패션에 대해서 많이들 궁금해주셔서 이번 ‘팔로우미 11’을 통해서 여러 팁들을 많이 알려줄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표예진은 승무원 출신으로 화제를 모았던 만큼 누구에게도 공개하지 않았던 깨알 팁을 아낌없이 보여줄 계획이라고 한다. 표예진은 “많은 분들이 제 승무원이라는 경력에 대해서 관심을 가져주시는 것 같아서 감사하다. 그때 당시 메이크업했던 것과 승무원 때 했던 헤어스타일도 보여드릴 예정이다. 제 취미나 재밌는 것 좀 활동적인 모습까지 많이 보여줄 것 같다”라며 앞으로 방송을 통해서 보여줄 모습에 대해 언급했다.

장희진 / 패션앤 제공
장희진 / 패션앤 제공

이번에 3번째로 메인 MC로 함께 하게 된 장희진. 그에게 메인 MC로서 각 멤버들의 역할이나 강점이 무엇인 것 같은지 질문했다.

이에 장희진은 “사실 제가 걱정이 된 게 점점 같이 하는 MC분들과 많은 나이 차이가 나서 작가님이랑 3 시즌 함께하면서 친해지니까 ‘애들 군기 너무 많이 잡지 말아 달라’면서 농담을 해주시기도 했다. 참고로 전 군기를 잡지는 않는다(웃음). 처음엔 많이 풀어주려고 했는데 역효과가 날까 봐 걱정했었는데 지금은 재밌게 잘 촬영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주로 저랑 승희가 개그코드를 담당하고 나머지는 리액션 담당이다. 희령이는 츤데레 역할이고 약간 지켜주고 싶고 뭔가 나사가 두 개정도 빠져있는 느낌인데 그게 또 매력이다. 예진은 천상 여자고 보고 있으면 여자친구 삼고 싶은 느낌이다. 보라 양은 저번 시즌에 비해서 정말 많이 편해져서 좀 더 친해졌다. 승희 양은 작가님들이 워낙 칭찬을 많이 해서 방송 보면 승희 씨 팬이 많아질 것 같다. 마스코트 같은 존재다”라며 각 멤버들의 역할에 대해 언급했다.

그렇다면, 서로 간의 첫인상은 어땠을까? 평소 생각하던 이미지와 많이 달랐던 멤버가 있었는지 궁금했다.

장희령 / 패션앤 제공
장희령-표예진 / 패션앤 제공

이에 장희령은 “저는 첫인상과 달랐다고 생각되던 분은 보라 씨였다. 사진으로 봤을 땐 새침하고 고양이 같은 느낌이었는데 실제로 보니 되게 얘기 같고 귀여웠다”라고 언급했다.

표예진은 “저는 오히려 희진 언니가 조금 어렸을 때부터 TV에서 봐오던 워낙 선배님이다 보니 연예인을 본 느낌일 거라고 생각했는데 실제로 보면 털털하시고 장난끼가 많으셔서 편안하게 촬영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임보라는 “저는 희령 언니 이미지를 봤을 때 상큼하고 깨발랄할 거라고 생각했는데 실제로 보니까 침착하고 성숙하신 것 같다”라며 평소 생각하던 이미지와 달랐던 멤버에 대해 언급했다.

임보라-승희 / 패션앤 제공
임보라-승희 / 패션앤 제공

오마이걸 승희는 “저는 희진 선배님의 첫인상이 TV로 봤을 땐 되게 섹시하고 강렬하고 그래서 눈빛만 마주쳐도 못 다가갈 것 같았는데 첫날에 같은 대기실을 썼는데 선배님한테 인사를 드렸는데 인사도 너무 잘 받아주시고 귀여우시고 그러셔서 아직까지도 기억에 남는다”라며 장희진의 첫인상에 대해 회상했다.

끝으로 각자 각오 한 마디씩 부탁했다.

이에 장희령은 “첫 뷰티 프로그램이다 보니 많이 어색하고 실수가 있을 수도 있지만 열심히 잘할 테니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장희진-임보라-승희 / 패션앤 제공
장희진-임보라-승희 / 패션앤 제공

표예진은 “저도 처음 하는 예능이고 뷰티에 관한 거다 보니 어떤 꿀팁을 보여드릴까 고민이 있었는데 재밌는 현장 분위기를 느끼셨으면 좋겠다”라고 언급했다.

장희진은 “저희가 시즌11까지 장수하는 프로그램인데 분명히 오래 사랑받는 이유가 있을 거라 생각한다. 내일 저녁 7시니까 꼭 본방 사수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임보라는 “이 순간을 기다렸다. 아직 못다 한 꿀팁들이 있기 때문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오마이걸 승희는 “처음으로 이렇게 뷰티 프로그램 MC가 된 만큼 많은 분들에게 제가 가지고 있는 꿀팁 많이 알려드릴 테니 여러분들 ‘팔로우미 11’많이 많이 사랑해주시고 열심히 할 테니 많이 봐달라”라며 각오를 밝혔다.

이처럼, 많은 이들의 노력이 담긴 ‘팔로우미 11’은 내일 첫 방송되며 앞으로 매주 목요일 밤 7시 패션앤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