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선미-정가람, 캐주얼 브랜드 버커루 찰떡소화…무결점 데님 핏 뽐내

  • 류가을 기자
  • 승인 2019.04.16 16: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가을 기자] 선미가 봄 기운이 물씬 풍기는 청바지를 입고 청량미가 돋보이는 데님 핏을 선보여 화제다.

한세엠케이의 오리지널 빈티지 캐주얼 브랜드 버커루는 선미와 정가람이 모델로 함께한 스노우벅 데님 라인업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스노우벅은 자유분방함을 표현하는 1990년대 그런지룩 패션의 영향을 받아 탄생한 버커루의 대표적인 데님 시리즈 중 하나다. 이들은 최근 패션업계 화두인 뉴트로 트렌드에 맞춰 세련된 복고 무드로 재탄생할 전망이다. 

이번 제품은 밝고 시원한 느낌의 컬러로 싱그러운 여름의 청량미를 느낄 수 있다. 애시드 워싱 디테일이 절제감 있게 표현되어 특유의 매력을 전달한다. 또한, 자연스러운 핏과 함께 버커루 특유의 빈티지 감각이 살아있어 청바지에 티 하나만 걸쳐도 스타일리시한 코디가 가능하다.

선미 / 버커루
선미-정가람 / 버커루

스노우벅 시리즈의 남성 라인은 여유 있는 허벅지와 무릎 아래부터 좁아지는 형태로 발목이 살짝 노출되어 부담스럽지 않게 슬림핏을 잡아준다. 여성 스노우벅 라인은 섹시한 바디라인을 표현해주는 스키니와 슬림 배기를 다양하게 해석한 7가지 스타일로 구성되어 있다. 모두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트렌드를 잘 담아내 세련미가 넘친다.

버커루 마케팅팀 담당자는 “최근 레트로를 재해석한 뉴트로 열풍이 불면서 90년대 패션을 주름잡았던 그런지룩이 새로운 데님 트렌드로 부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시즌에는 버커루의 스노우벅을 통해 다가올 여름 색다른 느낌의 스타일링에 도전해 보시길 바란다”고도 덧붙였다.

버커루만의 유니크한 빈티지 아이덴티티를 담아낸 스노우벅은 자사 모델로 활동 중인 가수 선미가 입어 완벽한 청바지 핏을 선보였다. 이는 ‘선미데님’ 라인 중에서도 인기를 얻고 있다. 스노우벅 제품은 전국 버커루 매장 및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