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월간 윤종신’ 4월호 ‘Shuffling’ 드디어 공개…리메이크 주자는 장범준

  • 류가을 기자
  • 승인 2019.04.16 14:2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가을 기자] 월간 음악 프로젝트 ‘월간 윤종신’ 4월호 ‘셔플링(Shuffling)’이 16일에 공개된다. 

윤종신 측에 따르면 ‘셔플링(Shuffling)’은 레트로한 사운드 위에 삶의 단상을 진솔하게 더한 노래다. 이 곡은 윤종신이 작사하고, 원영(ONEO)이 작곡했다. 옆에 있을 때는 소중한지 모르고 비로소 모든 게 끝난 뒤에야 잘못을 깨닫고 후회하는 우리들의 마음을 담았다.

‘월간 윤종신’ 4월호 ‘셔플링(Shuffling)’ 커버 이미지 / 미스틱스토리
‘월간 윤종신’ 4월호 ‘셔플링(Shuffling)’ 커버 이미지 / 미스틱스토리
윤종신-장범준 / 장범준 인스타그램
윤종신-장범준 / 장범준 인스타그램

윤종신은 “과거를 아쉬워하는 건 사실 지금의 자신을 내밀하게 들여다보는 일이면서 동시에 훗날의 나를 기대하는 일”이라고 이번 프로젝트의 콘셉트를 설명했다. 그는 "아마도 우리는 죽는 그 순간까지 후회할 거고, 그렇다면 그건 우리가 죽을 때까지 성장한다는 뜻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셔플링(Shuffling)’을 통해 우리의 감성을 한껏 자극할 전망이다.

윤종신은 4~6월에 ‘월간 윤종신’을 통해 매달 2곡씩 노래를 발표한다. 한 곡은 신곡, 또 다른 한 곡은 ‘별책부록’ 형태를 가질 예정. 각각 장범준 태연 어반자카파가 참여한 월간 윤종신X빈폴 뮤직 프로젝트인 ‘이제 서른’ 리메이크곡은 벌써부터 기대를 모은다. 

2013년 ‘ONEO’의 데모곡을 듣고 깊은 인상을 받은 윤종신은 이번 4월호에서 그와 함께 작업했다. 부드럽지만 결코 가볍거나 진부하지 않은 독특한 멜로디의 ‘ONEO’. 곱씹을수록 슬픔의 농도가 진해지는 윤종신 특유의 가사가 더해진 4월호 ‘셔플링(Shuffling)’은 16일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