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아름다운 세상’ 오만석, 서동현이 남다름을 옥상에서 민 범인 가능성-교사들에게 은폐 지시…‘윤나무 현실타협 갈등’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4.14 00: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아름다운 세상’에서는 오만석이 서동현이 남다름을 옥상에서 밀었을지도 모르는 범인 가능성 생각하고 교사들에게 은폐 지시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16부작’ 에서 무진(박희순)과 인하(추자현)는 경찰서에 가서 승만(조재룡)과 함께 사고 날 학교 근처 CCTV를 확인했다.

 

jtbc‘아름다운 세상’방송캡처
jtbc‘아름다운 세상’방송캡처

 

인하(추자현)는 영상 속에서 선호(남다름)가 교문으로 홀로 들어가는 모습에 눈을 떼지 못했다.

승만(조재룡)은 “선호가 혼자 학교에 들어간 것 같다”라고 했고 인하(추자현)는 “다른 아이들은 후문으로 들어 갔을지 모르지 않냐?”라고 했다.

이어 승만(조재룡)은 “동영상이 편집이 된거라면 재판에서 증거자료가 될 수 없다. 과학수사대에 요청해 놨다”라고 말했다.

경찰서 밖으로 나와서 무진(박희순)은 “선호를 돌보지 못한 죄책감은 아는데 정말 선호가 아이들에 의해 떠 밀려서 떨어졌었던 거면 좋겠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인하(추자현)는 무진(박희순)에게 “진실을 알기 전까지는 나 포기 안해”라고 하며 자리를 떠났다. 

한편, 기찬(양한열)이 아버지는 술을 마시고 학교로 들이닥쳐서 담임 교사인 진우(윤나무)에게 폭언을 퍼부었다.

성재 엄마(강말금)는 은주(조여정)를 찾아가서 함께 사건을 타개해 보려고 했지만 은주(조여정)는 “나는 준석이에게 들어서 이미 다 알고 있다. 나는 선호 엄마를 찾아가서 사과를 했다. 성재 엄마도 이럴게 아니라 선호 엄마한테 사과 하는게 먼저 아니냐?”라고 말했다.

하지만 은주(조여정)는 성재 엄마(강말금)가 나간 후에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진표(오만석)는 아들 준석(서동현)을 주동자라고 생각하면서도 일을 더 커지지 않도록 은폐하려 했다.

교감(정재성)을 전면에 내세워 학생들과 교사들의 입단속을 지시했고 “어쨌든 그나마 사망이 아니라서 다행이다”며 선호 가족을 공감하지 못했다. 

진표(오만석)는 사고가 벌어진 직후부터 조용히, 신속하게 덮으려 했다.

자신에게 반박하는 진우(윤나무)에게 “이 선생님 선생님반 아이들이 TV에 나와서 동네북이 되는 걸 원하냐?”라고 말했다. 

그러자 진우(윤나무)는 “제가 책임질 일은 책임지겠다”고 했고 진표(오만석)는 “지금 중요한 것은 학교의 명예의 다수의 선량한 학생을 위해야 한다”라고 응수했다.

성재 엄마(강말금)는 기찬 엄마(명지연)와 함께 인하(추자현)를 찾아와서 “남자 아이들기리 주먹질 한거로 학폭위까지 소집했으면 됐지. 아이들을 살인자로 몰아?”라고 비난했다.

한편, 수호(김환희)는 기찬(양한열)에게 시비를 걸자 기찬이 위협을 했고 그때 성재(강현욱)가 이를 말렸다.

성재(강현욱)는 수호에게 “너 우리에게 시비 걸어서 상습 폭행범으로 몰려고 하는 거지? 우리 니 오빠 때린거 그때 한 번 뿐이었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수호(김환희)는 “둘 다 사형이나 당했으면 좋겠어”라고 말하며 자리를 떠났다. 

영철(금준현)은 준석(서동현)에게 “사고가 있던 날 선호(남다름)를 만나지 않았냐?”고 물었고 준석은 “아니”라고 답했다.

이어 준석(서동현)은 영철에게 “왜 그런 질문을 하냐?”라고 물었고 영철은 “그 날 준석과 선호가 얘기하는 것을 봤고 선호가 '학원 끝나고 랴퓨타로와'라고 하는 말을 들었다”고 고백했다. 

준석은 영철에게 “이 얘기 누군한테 했어?”라고 물으며 영철에게 선물을 주며 비밀로 하기로 약속했고 은주(조여정)는 방문 앞에서 모든 것을 듣고 놀라게 됐다.

 

jtbc‘아름다운 세상’방송캡처
jtbc‘아름다운 세상’방송캡처

 

한편, 진우(윤나무)는 인하(추자현)를 찾아와서 선호가 마지막 날 찾아갔던 다희(박지후)에게 대한 얘기를 전했고 준하(이청아)는 진우(윤나무)에게 다희도 혹시 학교폭력 피해자가 아닌지 물었다.

하지만 진우(윤나무)는 “그럴리는 없다”라고 답했고 준하는 진우에게 “학폭위, 이번에는 제대로 싸워달라”고 부탁했다.

또 다음 날, 학폭위(학교 폭력 위원회)가 열리고 기찬(양한열)은 경찰에게 “준석이 폭행을 지시했다”라고 자백했고 영철은 “아니다”라고 하면서 엇갈린 답을 했다.

인하(추자현)는 선호(남다름)의 운동화에서 수상한 점을 찾게 되고 선호가 누군가에 의해 학교 옥상에서 떨어졌다는 것이 밝혀지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아름다운 세상'는 남다름을 중심으로 서동현, 금준현, 양한열, 강현욱의 학교 폭력이 그려진 인물관계도가 독보이고 몇부작인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16부작으로 알려졌다.

jtbc 금토드라마‘아름다운 세상’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