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해피투게더4’ 이순재, “인기는 순간…올라갔을 때 관리가 중요”

  • 신아람 기자
  • 승인 2019.04.11 23: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이순재가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에 나서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1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에서는 ‘비주얼 꽃보다~할배’특집으로 이순재, 신구, 채수빈, 김성은, 스페셜 MC 아이즈원 장원영, 김민주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순재는 “인기는 순간이다. 요즘 뭔가 좀 잘못 생각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생각한다”라며 후배들에게 따듯한 조언을 전했다. 

이어 “가장 중요한것은 인기가 올라갔을 때 관리를 어떻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다들 자기 관리를 철저히 했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유재석은 괜찮다. 프로그램 몇개하느냐 빌딩있어?”라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해피투게더’ 방송캡처
‘해피투게더’ 방송캡처

이에 전현무는 “요새 관심사가 빌딩이신가봐요”라고 물었고 이순재는 “지금 배우로 활동했다면 100억은 벌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요새는 악역이 뜨더라. 어떻게 배우가 됐을까라고 하는 사람들이 많이떴더라. 실명을 말할 순 없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그런가 하면 이순재는 인생에서 뜻밖의 후회를 털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순재는 “30년 전 용인 민속촌으로 촬영을 다녔을 당시 그 지역이 허허벌판이었다. 땅을 샀어야 했다”며 짙은 아쉬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다시 태어나도 배우를 하겠냐는 질문에는 “얼마나 좋아 지금”이라고 화를내서 MC들을 당황케 하기도.

그러면서 “아무리봐도 유재석은 빌딩이 있다 예비 돼있지 그래도?”라고 모든 질문에 대한 대답을 빌딩으로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신구를 향해 “선생님은 거기(용인)에 해 놓으신 땅이 없으세요?“고 묻자 신구 또한 “거기도 없고 다른 데도 없다”며 쿨한 면모를 보여 폭소를 유발했다.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