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부모 사기 IMF 해명 논란’ 마이크로닷, 뉴질랜드 시절 얘기 담은 노래 ‘Dining Table’ 재조명…‘형 산체스는 근황 전하기도’

  • 이예지 기자
  • 승인 2019.04.10 16: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예지 기자] 부모 사기 논란을 겪고 있는 마이크로닷의 뉴질랜드 시절 얘기를 담은 노래 ‘Dining Table’이 재조명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마이크로닷, 뉴질랜드 시절 노래도 만들어 ‘부모님의 고생길만 20년째’”이라는 제목과 함께 글이 게재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해 11월 딩고 프리스타일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마이크로닷의 ‘Dining Table’ 가사에는 뉴질랜드 생활 당시 마이크로닷과 부모의 이야기가 상세하게 나와있었다.

아래는 ‘Dining Table‘ 가사 내용이다.

Im sorry for 

all the wrongs that Ive done 

외롭고 쓸쓸했던 밤에 

곁에 있어주지 않았던 나 

추운 겨울 속에 

두 손을 모아 입김을 불어보네 

검은 하늘만 보던 

부모님의 고생길만 20년째 

지치지 않았니 재호야 

힘들면 돌아올래 

아빠에 어깨는 처지고 

엄마의 흰머린 염색으로 감추네 

나의 대한 걱정들 내려놓고 

이젠 쉬어도 돼 

내가 보고 싶을 땐 

TV를 틀고 아들을 보면 돼 

내가 어디로 떠나던 

나를 꼭 보이게 해 줄 테니 

당신들의 뒷모습에 

반만 따라가도 뭐든 해내겠지 

다 기억이 나네 우체통 안에 

쌓인 청구서들 

전기세물세도 밀리고 

이어서 저번 달 월세는 빌리고 

도중에 어린 난 

아빠의 거스름 동전을 뒤지고 

어둠을 견뎌내 17년 만에 

집 두 채를 사셨네 

Nothing do something 

thats gods work Here we go 

높은 곳에서 떨어져 

성공을 다시 마주보신 둘 

겉에는 차가워도 누구보다 더 

마음이 따듯하신 둘 

힘들어도 뭣보다 행복과 

건강을 챙기신 둘 

언제나 그리운 부모의 품 

당신들 덕분에 이뤄진 꿈 

Thank You 

Im sorry for all the wrongs 

that Ive done 

외롭고 쓸쓸했던 밤에 

곁에 있어주지 않았던 나 

내가 어렸어 

Maybe I saw too much 

But ma don’t worry 

for those times have past and gone 

두려워하던 아침을 기대하게 돼 

함께 눈을 감고 고개를 숙이네 

눈물은 시간과 흘렀네 

Im feeling so lost mixed emotions 

Feeling so blessed 

but in a world so broken 

Oh Cry me a river 

oh Let the rain pour 

Unlike the tears 

that we fear will fall 

and be shown to all 

All these people 

All these people in front of me 

What if all these people really knew 

what I saw and felt deep inside of me 

Oh Youve become a judge a critics 

oh man oh so suddenly 

These words I say get categorized 

in some sort of negativity 

I looked up to you rappers 

man I wanted that crown 

Self idolizing rappers 

wishing I had looked down 

I looked up to you rappers 

man I wanted your crown 

Self idolizing rappers 

wish I had looked down 

Man I stayed up 

I paid my dues then I got my chance 

I had no extra funding no signing 

I got no advances 

$200 dollars to 

shoot for the road to riches 

and homage videos 

I had no viral channels 

so for all those views 

my fans deserve it all 

Back at school 

I had few friends who said 

You gonna make it david 

Well back to those friends 

were out here 

and we gonna finally make it 

and yall know this money 

and fame won’t break us 

So its back to basics with my day 1s 

no strangers 

Thank you god for your angel 

Thank you god for your angel 

Thank you god for your angel 

Thank you god for your angel

한편, 지난해 10월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20년 전 지인들에게 20억 원이 빚을 진 후 뉴질랜드로 야반도주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일었고, 마이크로닷 역시 출연 중이던 모든 예능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오랫동안 소식이 없던 마이크로닷, 산체스. 하지만 지난 8일 마이크로닷은 강남의 모처에서 ‘잼이슈다’ 취재진을 만나 오랜만에 근황을 공개했다.

당시 마이크로닷은 “(피해자들에게) 변제를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합의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마이크로닷의 형 산체스는 지난 3월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근황을 공개하기도 했다.

또한, 지명수배 된 마이크로닷 부모는 지난 8일 저녁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현장에서 곧바로 체포된 후 제천경찰서로 압송돼 조사를 받았다.

이어 오늘 충북 제천경찰서는 래퍼 마이크로닷(본명 신재호·26)의 부모로 지인들로부터 거액을 빌린 뒤 해외로 달아났다가 이틀 전 귀국한 신모(61)씨 부부에 대해 사기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신 씨 부부는 피해자 14명 가운데 8명과는 이미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