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나 혼자 산다’ 기안84, “삶의 롤모델은 방성훈”(feat. 패션위크 민폐 논란)

  • 이예지 기자
  • 승인 2019.04.08 12: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예지 기자]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삶의 롤모델을 방성훈으로 정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성훈의 초대로 패션위크에 따라간 기안84에 대해 보여줬다.

이날 방송에서 패션위크를 마친 성훈과 기안84는 저녁을 먹으러 함께 차에 탔다.

기안84는 성훈에게 “형은 이제 뭐 다음에는 뭐 할 거예요?” 라며 물었고 성훈은 “나 이제 드라마 계속해야지 하고 있는 거”라고 답했다.

이에 기안84는 “연기했고 앨범 냈고 노래했고 카운트 다운했고 피리도 공격했으니까. 진짜 형처럼 다재다능한 사람 내가 본 적이 없네. 뭔가 형이 하는것 보니까 나도...”라며 말을 흐렸다.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성훈은 기안84의 말을 듣고 웃더니 “다해봐 그냥. 팬미팅도 해보고 앨범도 내고”라고 말했다.

기안84는 “나의 삶의 롤모델 정했어요. 방성훈. 내 삶의 롤모델은 방성훈이다. 나중에 카운트다운도 세야지”라며 성훈에 대한 존경심을 표했다.

한편, 기안84는 패션위크 도중 무대에 선 성훈에게 “성훈이 형”이라며 아는 척을 해 논란이 됐다.

이에 기안84는 바로 패션위크가 처음이라 잘 몰랐다며 사과를 했다.

이러한 논란에 네티즌들은 “계속 댓글보다 든 생각인데 기안84님이 실수를 한건 맞고 그 상황에서 한 행동이 실례가 되는 행동인 건 맞는데 그걸 잘못한지도 모르고 적반하장으로 역정 내거나 전혀 뉘우치지 않는 사람들도 있고 그걸 실수임을 알면서도 여러 번 반복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본인도 실례를 했다는 걸 인정하고 사과했고 그리고 알면서도 다음에 또 반복하면 그건 정말 생각이 없는 예의 없는 사람이라 할 수 있지만 다음부터는 그걸 유념하고 예의를 지키면 되는 겁니다. 그저 무조건 욕부터 할 건 아니라 생각되네요”, “기안84 악플 너무 달지 마셔요 담부터 잘하면 되죠ㅜ죄송하다고 까지했는데 안쓰럽네요ㅜ”등의 반응을 보였다.

기안84는 2008년 웹툰 ‘노병가’로 데뷔했으며 그는 1984년 10월 22일생으로 올해 나이 36세다.

그는 ‘복학왕’, ‘패션왕’, ‘썬데이 상담소’, ‘보세왕’, ‘체육왕’, ‘구운세상’등 연재했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MBC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