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차달남’ 괴짜 취미, 브루나이 국왕 국민 병원비 900원-주걸륜 30억원 PC방-페이스북 창시자 주커버그 직접 도축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4.06 15: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차트를 달리는 남자’에서 ‘딴 세상에서 사는 재벌들의 괴짜 취미!’가 나왔다. 
 
6일 방송된 KBS joy‘차트를 달리는 남자’에서는 이상민, 조우종 진행으로 ‘딴 세상에서 사는 재벌들의 괴짜 취미!’를 소개했다. 

 

KBS joy ‘차트를 달리는 남자’방송캡처
KBS joy ‘차트를 달리는 남자’방송캡처

 
12위는 '도시 육성이 취미인 래리 엘리슨'이 나왔는데 아이언맨의 실제 주인공인 재벌 래리 엘리슨은 2019 포브스지 세계 슈퍼리치 7위가 됐다.
 
그는 라나이 섬을 98%를 사고 그 안에 있는 호텔과 항공사까지 샀고 태양광 에너지를 생산하고 주민들을 위해 전기차를와 전원 주택단지를 만들거라고 했다.
 
11위는 '쓰레기 수집이 취미인 리사 피카오스키'가 나왔는데 뉴욕 브루클린의 부촌에 프로스펙트 하이츠에 거주하는 부동산 재벌 60대 여성 리사 피카우스키를 소개했다.
 
그는 사람의 온정이 그리워졌고 마을의 미화원을 자처하고 건강이 좋아졌다고 했다.
 
10위는 '1등 수집가 마에자와 유사쿠'가 나왔는데 일본의 음반회사 사장인 마에자와 유사쿠는 한화 3조 3400만원을 가진 일본의 14번째 순위에 든 갑부다.
 
그는 SNS에 새뱃돈을 딱 100명에게 100만엔을 주겠다는 이벤트을 올려서 최고 리트윗을 받았고 2023년 세계 최초 달 착륙 민간인이 될 거라고 했는데 그가 구입한 우주여행 티켓의 가격은 1억~5억 5천만원 정도 된다고 했다. 
 
9위는 '빌딩 위에 바위 별장 지은 장비칭'이 나왔는데 중국의 부호 장비칭은 아파트 옥상에 바위로 별장을 지었는데 '옥상가든빌라'라는 이름을 붙였다.
 
장비칭은 26층 아파트의 건물주로 그 건물에 수영장과 연회장을 갖춘 별장을 지었고 별장을 짓는 동안 주민은 소음 때문에 고통스러워했고 지은 후에는 벽에 금이 가고 물이 새서 주민들의 원성을 샀다. 
 
8위는 '못말리는 자선왕 천광비오'가 나왔는데 약 9000억을 보유한 중국의 부호 천광비호는 자원 재활용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그는 업체의 순이익에서 527억원을 기부하지만 그의 독특하고 요란한 기부 퍼포먼스로 사람들에게 괴짜라고 하며 욕을 듣게 됐다. 
 
7위는 '직접 도축한 고기만 먹는 마크 저커버그'가 나왔는데 추정자산이 약 70조원인 페이스북의 창시자 마크 저커버그를 소개했다.
 
그의 독특한 취미는 유명 조리사 '제시 쿨'에 의해 영향을 받았는데 한번에 죽이는 게 동물에게 고통을 주지 않아 가장 인도적인 방법이라는 이유로 직접 도축을 하고 도축하는 영상을 SNS에 올리기도 했다. 
 

KBS joy ‘차트를 달리는 남자’방송캡처
KBS joy ‘차트를 달리는 남자’방송캡처

 

6위는 '공룡 러버 클라이브 파머'가 나왔는데  호주의 광산재벌 클라이브는 2013년 공룡 사랑의 정점을 찍었고 1.2톤이 넘는 공룡 로봇을 비롯해서 많은 공룡 로봇을 구입해서 세계 최대의 공룡 전시장을 만들었다. 
 
5위는 '초호화 PC방 개업한 게임 덕후 주걸륜'이 나왔는데  주걸륜은 판빙빙, 성룡에 이어 재벌 3위라고 전했다. 
  
그는 게임사랑으로 2016년 8월 게임대회에서 김희철과도 대결했는데 축구장 1/4 크기의 한화 30억원을 들여서 PC방을 열었다고 했다. 
 
4위는 '네덜란드 국왕의 은밀한 취미'가 나왔는데 네덜란드의 알렉산드로 국왕은 네덜란드 국적 항공사에서 부조종사로 활동했다.
 
그는 21년 만에 자신의 부업을 밝혔고 파일럿 자격증을 취득하고 20년을 넘도록 국적기 비행기를 조종했다고 했다.
 
3위는 '프로 스릴러 세르게이 브린'은 부호 세르게이 브린은 기이한 행동을 하기로 유명한데 롤러 브레이드를 타고 행사장에 참여하고 사무실에서 물구나무서기를 했다. 
  
그는 제트 비행기를 구입해서 조종을 했고 국제 우주정거장 여행 티켓을 사서 2017년 자신의 비행선을 비밀리에 제작했는데 제작비는 한화 1100억원을 들였다고 했다.
 
2위는 '국민 복지가 취미인 브루나이 국왕'이 나왔는데 그는 5조 6000억원의 슈퍼카 7000대를 보유하고 차를 관리하는 정비사는 100명이라고 했다. 
 
그런 그의 취미는 '국민복지'라고 했고 국민들에게 병원비를 단돈 900원에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했고 초등학교부터 대학교까지 무상 교육을 제공했다.
 
그의 사비로 수상가옥을 지어서 30만원에 무제한 임대를 하고 국민에게 세뱃돈으로 1인당 한화 100만원을 주고 국민에게 세금을 일절 받지 않는다고 했다. 
 
또 1위는 '하고 싶은 건 다하는 리차드 브랜슨'이 나왔는데' 억만장자 영국의 기업가 리처드 브랜슨은 럭셔리 키덜트 장난감을 산다고 했다.
 
그는 수심이 깊은 바다에 백상아리를 보러 갈 때는 19억원을 들여 산 잠수함을 타고 가고 수륙양용차량 아쿠아다를 구입하고 열기구로 태평양을 건넜다. 
 

또 그는 직접 우주 비행 업체를 설립해 민간 우주 비행선 개발을 하고 민간인을 태우고 우주여행을 체험했고 우주를 구경하는 코스를 개발했다. 
 
KBS joy‘차트를 달리는 남자 ’는 매주 토요일 오후 2시 30분에  방송되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