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조민아, 연관검색어 ‘마약’에 불쾌감 토로…“열심히들 좀 살라” 일침 (전문)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4.05 14: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난데없이 등장한 연관검색어에 불쾌감을 토로했다.

5일 조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연관검색어에 조민아 마약 이거 뭡니까? 세상에. 이런 걸 검색하고 있는 사람들이 악마 같다. 남의 말 아무렇게나 지어내고 뒤에서 무슨 말이든 할 수 있는 세상이라지만 열심히 자기 일만 하는 사람을 이렇게 매번 못살게 굴고 싶나”라고 말문을 열었다.

또한 포털 사이트에 게재된 조민아의 연관검색어도 캡처해 함께 게재했다.

공개된 연관검색어 캡처 화면에는 ‘조민아 마약’, ‘조민아 황하나’ 등의 단어들이 적혀 있다. 이에 조민아는 “사회적으로 누가 이슈만 나면 엮어서 기사 나고 연관검색어 뜨고 너무 불쾌하다. 누가 당신네들 인생 매번 막말해대고 깎아내리면 어떨 것 같나”라고 말했다.

조민아 프로필 / 조민아 마약-조민아 황하나 연관검색어 네이버 캡처
조민아 프로필 / 조민아 마약-조민아 황하나 연관검색어 네이버 캡처

이어 “없는 이야기들까지 소설 써가며 다른 사람들 험담으로 시간 죽이며 살지 말고 그 시간에 열심히들 좀 살라”라며 “관심과 사랑은 감사하다. 하지만 도가 지나친 막말과 소설은 그만 좀 해라. 남에게 행한 악행은 스스로 다 돌려받는다”라고 임침을 가했다.

이하 조민아 SNS 인스타그램 게재한 글 전문.

연관검색어에 조민아 마약 이거 뭡니까..세상에...이런걸 검색하고 있는 사람들이 악마 같네요..남의말 아무렇게나 지어내고 뒤에서 무슨 말이든 할 수 있는 세상이라지만 열심히 자기일만 하는 사람을 이렇게 매번 못살게 굴고 싶습니까. 

많은 사람들이 다 하고있는 인스타그램 저도 제 공간이니 하루에 5개 가까이 제 제품들 사진 올리는걸 기자분들이 퍼다가 글쓰는게 솔직히 제가 관종이라는 말 들을 일도 아니고, 사회적으로 누가 이슈만 나면 엮여서 기사나고 연관검색어 뜨고..너무 불쾌하네요. 
누가 당신네들 인생 매번 막말해대고 깎아내리면 어떨 것 같습니까...

없는 이야기들까지 소설 써가며 다른 사람들 험담으로 시간 죽이며 살지 말고 그 시간에 열심히들 좀 사세요. 부족한 자존감은 남욕 한다고 채워지는게 아닙니다. 아무리 죽어라 짓밟아대도 전 고지식한데다 거북이형이라 매일 꾸준히 멈추지않고 노력하며 성장해가고 있습니다. 

관심과 사랑은 감사합니다. 하지만 도가 지나친 막말과 소설은 그만 좀 하세요. 남에게 행한 악행은 스스로 다 돌려받습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