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비켜라 운명아’ 서효림, 박윤재에게 “결혼 몰래 할거냐?” 라며 떠나고…진예솔 엄마 강태성이 김혜리 아들 아니라는 사실 ‘충격’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4.01 21: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비켜라 운명아’에서는 서효림이 박윤재를 끝까지 밀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1일 방송된 KBS1‘비켜라 운명아’에서  수희(김혜리)는 상현(조덕현)이 시우(강태성)의 부탁을 받고 자신을 데리고 캠핑을 왔다는 걸 알게 됐다. 

 

KBS1‘비켜라 운명아’방송캡처
KBS1‘비켜라 운명아’방송캡처

 
그 길로 집에 돌아온 수희(김혜리)는 자신없이 제사를 지내고 있는 식구들에게 “이 집안에 아무 상관도 없는 양여사님도 여기있는데 난 뭐냐”고 소리치며 난동을 부렸다.
 
한편, 남진(박윤재)은 자신을 피하는 승주(서효림)을 찾았지만, 승주는 남진을 피하기만 했다.
 
남진(박윤재)은 승주(서효림)를 직접 만나는 것을 포기하고 승주 아버지 만석(홍요섭)을 찾아 갔지만 “자네랑 우리 승주는 절대 안될 거 같네”라며 남진에게 포기를 부탁했다.
 
하지만 남진(박윤재)은 만석에게 “승주씨랑 절대 못 헤어진다. 아버님이 승주씨 좀 설득해 달라”고 하며 무릎 꿇고 부탁을 했다. 
 
순자(이종남)는 남진(박윤재)과 승주(서효림)가 헤어졌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에 순자(이종남)는 승주(서효림)를  만나서 “니들 좋아하잖아. 왜 헤어져. 결혼 뒤에 분가해. 찾아 올 것도 없다”라고 마음을 돌리려고 애를 썼다.
 
하지만 승주(서효림)는 “저 결혼 못한다. 어머니랑 친엄마처럼 살고 싶었는데. 죄송하다”라고 말하며 자리를 떠났다. 

 

KBS1‘비켜라 운명아’방송캡처
KBS1‘비켜라 운명아’방송캡처

 
이후 승주(서효림)는 남진(박윤재)과 마주하고 “우리 서로를 위한 최선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남진(박윤재)은 “사랑은 우리 둘이 한 거 아니냐? 내 얘기도 좀 들어달라“고 애원하지만 승주는 얘기는 하겠다. 하지만 마지막이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남진(박윤재)은 “마지막? 나는 아직도 당신을 보면 가슴이 떨린다. 결혼해서 분가하자”라고 했고 승주는 남진에게 “결혼은 어떡할거냐? 몰래 할거냐? 그냥 보내달라”고 단호하게 말하며 자리를 떠났다. 
 
한편, 현강을 찾은 진아(진예솔)의 어머니는 철상(권혁호)으로 부터 수희(김혜리)가 시우(강태성)의 친모가 아니라는 사실을 듣고 놀라게 됐다.
 

진아(진예솔)는 시우(강태성)에게 “내가 곁어야 될 일을 승주에게 떠맡긴 기분이다”라고 고백하고 엄마를 만났지만 진아 엄마는 시우(강태성)에게 “자네 최상무 친아들이 아니고 남진이라면서?”라고 물으며 실망한 표정을 보였다. 
 
KBS1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비켜라 운명아’은 월요일~금요일 밤 8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